상반기 의약품 생산실적 1위 한미약품
상반기 의약품 생산실적 1위 한미약품
올 상반기 전문의약품 생산액 8조 5007억 원 ··· 일반의약품은 1조 5904억 원

동맥경화용약 생산액 8481억원으로 가장 많아, 고혈압약·항생제 뒤 이어
  • 박민주
  • admin@hkn24.com
  • 승인 2020.12.17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민주] 국내 완제의약품 생산액이 꾸준히 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상반기 가장 많은 금액의 의약품을 생산한 제약기업은 한미약품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국내 완제의약품 생산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9조 6000억 원) 대비 5.1% 증가한 10조 900억 원을 기록했다. 

전문의약품 생산액은 2018년 상반기 7조 6214억 원, 2019년 상반기 8조 208억 원에 이어 올해 상반기 8조 5007억 원 어치로 증가했다. 일반의약품 생산액은 2018년 상반기 1조 4678억 원, 2019년 상반기 1조 5760억 원, 올해 상반기는 1조 5904억 원으로 소폭 증가하는데 그쳤다.

 

< 연도별 전문·일반의약품 생산액 추이 >

구분

2018년 상반기

2019년 상반기

2020년 상반기

전문의약품

7조 6,214억

8조 208억

8조 5,007억

일반의약품

1조 4,678억

1조 5,760억

1조 5,904억

용도별로는 동맥경화용약의 생산액이 8481억 원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고혈압약 6618억 원, 항생제 5826억 원, 해열·진통·소염제 5521억 원, 소화성 궤양용제 5361억 원 순으로 나타났다. 

완제의약품 생산액 상위 20개 사가 차지한 비율은 45.3%(4조 5748억 원)로, 지난해 46.1%(42조 4226억 원)와 비슷한 수준이었다.  

기업별 생산실적은 한미약품이 5118억 원으로 2019년 상반기에 이어 올해도 1위를 유지했다. 이어 종근당 4295억 원, 대웅제약3171억 원, 녹십자 3113억 원, HK이노엔 3039억원 순이었다. 

 

연도별 완제의약품 생산현황 (단위 : 백억원)

연도

2017년

2018년

2019년

2020년

분기

1분기

2분기

3분기

4분기

1분기

2분기

3분기

4분기

1분기

2분기

3분기

4분기

1분기

2분기

생산

실적

408

425

470

452

442

467

460

485

460

500

496

528

505

50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헬코미디어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순호
  • 제호 : 헬스코리아뉴스
  • 발행일 : 2007-01-01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17
  • 재등록일 : 2008-11-27
  • 발행인 : 임도이
  • 편집인 : 이순호
  • 헬스코리아뉴스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21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hkn24.com
ND소프트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