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조직개편 … 생수 사업 더 강화한다
광동제약 조직개편 … 생수 사업 더 강화한다
의약사업개발은 CSO 산하 편제

디지털 선도 위해 CDO 직책 신설
  • 이순호
  • admin@hkn24.com
  • 승인 2021.01.11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동제약 사옥 전경
광동제약 사옥 전경

[헬스코리아뉴스 / 이순호] 광동제약은 지난 1일 조직개편을 단행하고 생수 사업을 대폭 강화했다. 회사측은 생수영업 조직력을 보강해 삼다수의 판매역량을 집중 고도화한다는 계획이다.  

광동제약은 이번 개편을 통해 유통생수사업본부 내 삼다수 관련 부서들을 '생수영업부문'으로 통합했다. 영업을 중심으로 마케팅과 온라인 등이 유기적으로 협력하면서 제주개발공사와 협업을 한층 체계화해 1등 브랜드 지위를 더욱 확고히 하겠다는 포석이다.

이 회사는 천연물융합연구개발본부도 발족했다. 의약품과 건기식을 아우르는 천연물 통합 연구개발과 표준 정립·연구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천연물 관리체계 고도화를 이끌어 낼 방침이다.

의약사업개발, 신규사업, 해외사업 등은 CSO(Chief Sales Officer) 산하로 편제하고, 전략기획실은 사업전반 운영 총괄 및 내부 통제에 집중하는 한편 과천 신사옥 건립 등 향후 경영환경을 준비하도록 했다.

광동제약은 디지털환경에서 조직 전반의 디지털화 선도 및 경쟁력 확보를 위해 CDO(Chief Digital Officer) 직책도 신설했다. 디지털과 언택트 환경에 익숙한 MZ세대가 주력소비층으로 부상하고 업무 패러다임 역시 디지털 기반으로 변화하는 점을 고려한 선제적인 조치라는 설명이다.
 
기존의 CR실과 윤리경영실은 커뮤니케이션실로 통합했다. 언론홍보와 사회공헌, 법무 등 사내외 커뮤니케이션 관리 부서를 아울러 리스크 관리체계를 일원화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