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병원 제도의 성과와 미래를 조명한다
전문병원 제도의 성과와 미래를 조명한다
심평원, 28일 제45회 심평포럼에서 성과 공유
  • 임도이
  • admin@hkn24.com
  • 승인 2020.10.26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임도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은 오는 10월 28일 오후 2시 서울 엘타워 5층 오르체홀Ⅰ(서울 서초구)에서 ‘전문병원 제도의 성과와 미래 방향’을 주제로「제 45회 심평포럼」을 개최한다.

「심평포럼(審評FORUM)」은 보건의료분야 및 건강보험정책 등 주요현안을 연구자와 관련 전문가들이 논의하는「공론의 장(場)」으로, 심사평가연구소에서 지난 2007년부터 꾸준히 개최해 심사평가원의 집단 지성이 공식적으로 발현되는 자리였다.

전문병원 제도는 우수하고 역량 있는 중소병원을 육성하여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보건의료전달체계 기능강화를 위해 도입됐고, 이번 포럼에서 전문병원 제도의 운영성과를 공유하고, 의료전달체계 내 역할 강화를 위한 발전방향을 모색할 예정이다.

진행 순서는 이진용 심사평가연구소장의 개회사와 김선민 원장의 축사(녹화 동영상)를 시작으로, 한승진 부연구위원이 “전문병원 지정 제도의 성과분석”을, 순천향대학교 함명일 교수가 “전문병원 제도의 발전을 위한 제언”을 발표한다.

이후 토론에서는 윤석준 교수(고려대학교 의과대학)를 좌장으로 하여, 지영건 교수(차의과대학교), 신성식 기자(중앙일보), 정성관 아동병원 위원장(중소병원협회), 김진호 기획위원장(전문병원협의회), 박종훈 안산자생한방병원장(한방병원협회), 조윤미 대표(C&I소비자연구소), 안기종 대표(환자단체), 김국일 과장(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과)이 참석하여, 전문병원 제도의 성과와 미래 방향에 대해 의견을 공유하고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심평포럼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심사평가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 될 예정(https://youtu.be/z_C0_-od_oA)이고, 별도의 등록 절차나 비용부담 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이진용 심사평가연구소장은 “이번 심평포럼이 제4기 전문병원 지정을 앞둔 상황에서 의료전달체계 내 전문병원 역할의 필요성을 확인하고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모아 발전방향을 모색할 수 있는 자리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