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보람-정찬우 두터운 우정 과시…정찬우 “통장 돈 모두 빌려주겠다”
백보람-정찬우 두터운 우정 과시…정찬우 “통장 돈 모두 빌려주겠다”
  • 이슬기 기자
  • 승인 2009.06.18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every1 '무한걸스' 공식홈페이지

개그맨 백보람이 컬투 정찬우의 빛나는 의리 덕에 오천만원을 빌리는 미션에 성공했다.

최근 진행된 MBC 에브리원 ‘무한걸스’ 녹화는 ‘무한걸스’ 멤버들이 지인들에게 전화를 걸어 1분 만에 오천만원을 빌리는 미션을 실행했다.

이에 백보람은 자신의 기획사 사장이자 평소 친분을 과시하는 정찬우에게 전화를 걸어 “쇼핑몰에 문제가 생겼
다”며 돈을 빌려달라고 부탁했다.

정찬우는 “잠시 뒤에 전화를 주겠다”고 전화를 끊었고, 5분 뒤 바로 전화를 건 정찬우는 “오천만원까지는 없지만 일단 통장에 있는 돈을 모두 빌려주겠다”고 선뜻 나서며 백보람과의 두터운 우정을 과시한 것.

‘무한걸스’ 멤버들을 정찬우에게 촬영 중의 미션이라는 사실을 밝히고 “멋진 사장님”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방송은 오는 19일 오후 11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