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경영 "노 전 대통령도 서거 3일전 꿈에서 봤다"
허경영 "노 전 대통령도 서거 3일전 꿈에서 봤다"
  • 인터넷팀
  • 승인 2009.07.29 20:27
  • 댓글 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29일 오후, 개그맨 이경규, 김구라, 방송인 김성주가 진행하는 TVN '화성인 바이러스'의 녹화를 끝내고 나온 허경영 민주공화당 총재를 만났다. 17대 대선 당시 만났으니 20개월 만이다. 1년 6개월간의 수감생활을 끝내고 지난 23일 출소한 허 총재는 다소 수척해보였다. 허 총재는 지난 2007년 17대 대선 당시 한나라당 박근혜 의원과의 결혼설 유포, 조시 부시 대통령 취임만찬에 한국대표 참석 등 허위 사실 유포와 명예훼손으로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구속 수감됐다.

- '본좌, 허경영쇼'를 방송할 예정이라고 하던데
"많은 방송사와 이야기를 하고 있어. KBS, MBC, SBS 등 지상파 방송 중 한 곳이 될 것 같은데.. 미국의 오프라 윈프리쇼 같은 쇼가 될거야. 박중훈 쇼 같은 분위기나. 내가 사회를 보면 나의 지지율이 10배는 올라가겠지. 어느 방송사인지는 얘기할 수 없어. 협의 중인 방송사에서 얘기하지 말라니까. 보조 진행자로는 코미디언 보다는 유명한 여자 탤런트가 낫겠지."

- 특별히 생각하고 있는 여자 진행자는
"현영도 잘하고 탤런트 김태희? 김태희는 안하겠지. 워낙 신비주의라. "

- '팝의 황제' 마이클 잭슨이 죽기 3일 전, 허 총재를 찾아왔다고 하던데
" 마이클 잭슨도 봤고. 고 노무현 전 대통령도 돌아가기 3일 전에 내가 (꿈에서) 봤잖아. 교도관한테 '노 대통령 안 돌아갔냐'고 물어봤지. 안돌아갔대. 그런데 3일 후 돌아갔잖아. 난 항상 외국에서 유명한 사람들이 죽으면 보여요. 떠난다고 인사를 하지. 마이클 잭슨과 그레이스 캘리도 그 중 한 사람이고. 그것 때문에 교도소가 발칵 뒤집혀졌어."

- 노 전 대통령이 꿈에서 어떤 이야기를 했나.
"노 전 대통령은 뇌물을 하나도 안 먹었다는 거지, 그런데 자기를 대통령 만들어 준 박연차한테 와이프가 몰래 돈을 받았다는거. 그게 자존심이 상하는 거예요. 자기가 깨끗하게 대통령 했는데 그냥 희생이 돼버린거야. 그러니까 좌절감이 왔지. 와이프 때문에 자살했지. 내가 만났는데 그렇게 얘기해. 꿈에. 부인 때문에 죽는다고 그렇게 얘기해. 또 자기 딸을 잘 부탁한다고. 딸을 좋아하나봐."

- 공판 당시, 검사와 '본좌'라는 호칭을 두고 논쟁을 벌였는데.. '본좌'라는 호칭에 대한 생각은
"본좌는 좋아하는 사람을 말하는 거 아냐? 나하고 1촌을 맺겠다고 그많은 사람이 몰려오는데 나쁜 게 아니잖아. 정치인 중에서는 나만 본좌라고 하니까 나쁜 건 아니잖아."

- 수감 중에 싸이월드 관리는 누가 했나
" 당에서 대신 해줬지."

- 지난 대선에서 0.4%밖에 득표하지 못했는데.
" 실제 투표를 부정했다. 개표 부정이다. 내가 대법원에 투표함 보존신청을 하려 했는데 구속됐어."

- 그럼 실제로 어느 정도 득표했다고 생각하나.
" 800만표 나왔다고 예상해. "

- 증거는 있는지.
"우리 직원들이 가서 찍었는데 이명박 대통령과 내 표는 접은 게 하나도 없어. 전부 잘라놓은거야. 직선으로."

- 당명을 '경제공화당'에서 '민주공화당'으로 바꾼 이유는
" 이명박 대통령이 경제를 살리겠다고 했는데 경제가 나빠졌잖아. 경제라는 단어의 이미지를 버려서. 경제를 망쳐버린거야. 그래서 우리가 경제라는 이름을 쓰면 안돼."



- 지금 정권을 어떻게 평가하나
" 노무현은 좌충우돌이고 이 정권은 우충좌돌이지. 좌파와 싸우는 거잖아. 좌충우돌하는 사람이나 우충좌돌하는 사람이나 똑같아. 한쪽을 택하다 보니까. 이명박 대통령은 중도를 택하겠다는데 당이 우파를 택하는게 됐으니까. "

- 북한과의 관계는 어떻게 예상하나
" 내가 (대통령이)되면 가능한데, 이 사람들은 전쟁으로 갈 수가 있지. 미국하고 북한 협상은 잘 될거야. 스토리는 이렇게 만들어져 있어. 미국과 북한이 수교를 해. 북한이 남한에 도전해. 미국은 북한을 도와서 남한을 먹어요. 북한이 남한을 점령하고 남한 30만명을 죽여. 엘리트들을, 미국이 전부 조절하는거라고 봐야지. 북한이 쳐들어와서 남한이 없어지면 북한을 미국이 붙들고 북한과 소련으로 진출이 되는 거지."

-근거가 있는 얘긴가.
" 미군은 서서히 남쪽으로 내려가. 작전권을 2012년까지 넘겨주겠대. 북한하고 막바지로 밀어붙여요."

- 국과수에서는 부시 전 대통령 취임 만찬 사진이 위조라고 결론내렸는데.
"그쪽 초청장이 없이는 비자가 안나와요. 사인까지 위조했다 하면 징역 10년 짜리에요. 또 미국 방송들이 부시와 내가 만난 것을 TV방송에 냈는데, 그걸 찍어서 내가 사진을 위조했다는 거야. TV를 보고 찍은 사진이니까 위조했다는 거지. "

- 재심 청구할 건가
" 내가 재심을 청구해 가지고 내가 검사하고 다시 재판을 할 거야. 내 억울함을 언론이 밝혀줘야 하는데 안 밝혀주는 거야."

- 박근혜 한나라당 의원과의 결혼설은
" 결혼 이야기 같은게 언론에 과장보도가 돼서 그건 내가 인정하는데. 그분한테는 미안하지. 하지만 그 분이 누굴 고소하고 그럴 사람은 아냐. 박 의원에 대한 거는 내가 자세히 이야기하면 미안하잖아. 더 이상 이야기 안 하는 게 좋겠어."

- 차기 대선에 도전할 계획인가.
" 도전해야지. 그리고 다음 대선에는 당선돼야지. 내가 다음에는 인기가 좀 있을거야. 지난 번에는 내가 갑자기 뜨니까 표로 연결이 안됐다고 하는데. 대선은 금방 돌아와요. "

- 지방선거 등에 출마할 계획은
"국회의원은 별로 매력이 없어. 국회의원만 되면 이미지가 떨어져버리잖아."  <조인스닷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주 그냥 2009-07-30 17:02:02
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 2009-07-30 02:55:42
쥐박이 보다는 믿음직스럽네

범블비 2009-07-29 22:04:59
메가트론 공격해!!!

2009-07-29 22:02:31
허경영
통제中

ㄴㅁㅇㄴㅁㅇ 2009-07-29 22:02:04
저러니까 대통령이 못되지 800만표나왔다고 ? 800만명이 투표하지도 않았어 개솔쩌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