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와이어스 인수합병 소문 사실일까?
화이자, 와이어스 인수합병 소문 사실일까?
  • 이석준 기자
  • 승인 2009.01.23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23일 세계 최대 제약회사인 화이자(Pfizer)가 경쟁 제약업체인 와이어스(Wyeth)를 600억달러에 인수합병(M&A)하는 방안을 두고 협상 중에 있다고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양사가 합병할 경우 통합 매출액은 연간 750억달러에 달하게 되며, 화이자의 고지혈증 치료제 '리피토'와 와이어스의 소아 백신 '프리브날', 영양제 '센트룸' 등을 모두 보유하게 된다. 제약업계 2위는 글락소스미스클라인(GSK)로 2007년 기준 매출액은 312억달러이다. 

화이자가 와이어스를 얼마에 인수할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와이어스의 시가총액이 520억달러에 달하고, 제약업계의 M&A에 통상 20%의 프리미엄이 붙는 것을 고려하면, 총 인수 금액은 600억달러 이상이 될 것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합병설에 대해 양사는 "시장 소문과 추측에는 대응하지 않는다"며 확인을 거부했다.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