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세파항생제 ‘트리악손’ 전 용량 유럽 허가
한미약품 세파항생제 ‘트리악손’ 전 용량 유럽 허가
독일·프랑스·영국·이탈리아 4개국 진출
  • 임유진 기자
  • 승인 2015.05.04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약품의 세파항생제 ‘트리악손(완제의약품)’의 전 용량이 유럽지역 4개국에 진출한다.

한미약품은 지난해 트리악손 1g의 유럽지역 시판허가를 획득한 데 이어 최근 500mg과 2g용량도 추가 허가를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이에 따라 독일을 포함한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4개국에서 제품을 출시하게 된다.

한미약품 평택공장은 2013년 국내 제약기업 최초로 세파항생제 완제의약품의 EU GMP(유럽우수의약품 제조관리기준)를 획득한 바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독일 의약품당국의 트리악손 전 용량 판매허가를 받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