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제약 구강붕해 필름 제품, 동남아 시장 본격 진출
서울제약 구강붕해 필름 제품, 동남아 시장 본격 진출
  • 안상준 기자
  • 승인 2019.08.26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제약 본사 사옥 전경.
서울제약 본사 사옥 전경.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기자] 서울제약은 최근 발기부전 치료제 '실데나필' 구강붕해 필름 제품의 인도네시아 현지 허가를 획득했다.

회사 측은 지난 2017년 6월 소호에 스마트 필름 제조기술을 적용한 실데나필·타다라필 구강붕해 필름 제품을 10년간 796만 달러(한화 약 97억원) 규모로 공급키로 계약한 바 있다.

인도네시아의 의약품 시장 규모는 연간 4조8000억원(2015년 기준)으로, 동남아에서 가장 큰 시장으로 꼽힌다.

서울제약 관계자는 "이번 허가는 인도네시아에서 구강붕해 필름 제품 허가를 취득해 이뤄낸 수출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연말 첫 선적이 이루어질 예정"이라며 "서울제약은 구강필름 시장에서 글로벌 No.1이 되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의사들의 메디컬 이야기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