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중유통 빙과류에서 식중독균 검출 ... 식약처 "회수조치"
시중유통 빙과류에서 식중독균 검출 ... 식약처 "회수조치"
  • 박정식 기자
  • 승인 2019.08.08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기자] 시중에서 판매되는 빙과제품에서 식중독을 유발하는 황색포상구균이 검출됐다. 문제의 제품은 식품제조가공업체 동그린주식회사(강원도 강릉시 소재)에서 제조한 ‘젤리 콕콕 딸기’(유형: 빙과) 제품이다.

식약처는 8일 이같은 사실을 공개하고 해당 제품을 판매중단 및 회수 조치한다고 밝혔다.

회수 대상은 제조일자가 2019년 2월 15일로 표시된 제품입니다.

식약처는 관할 지자체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하였으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참고로 식약처는 불량식품 신고전화(1399)를 운영하고 있으며, 소비자들이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목격한 경우 1399 또는 민원상담 전화 110으로 신고하여 줄 것도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