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23일부터 에르위나제주·빅타비정·젝스트프리필드펜 급여화
7월23일부터 에르위나제주·빅타비정·젝스트프리필드펜 급여화
‘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에 4품목 신설
  • 박정식 기자
  • 승인 2019.07.22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 복지부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기자] 7월23일부터 급성 림프구성 백혈병 치료제 ‘에르위나제주’, 인간면역결핍 바이러스(HIV-1) 감염 치료제인 ‘빅타비정’, 중증 급성 알레르기 반응(아나필락시스)시 응급처치 치료제인 ‘젝스트프리필드펜’에 건강보험이 적용된다.

보건복지부는 22일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 상한금액표’ 일부개정안을 고시했다.

개정안은 약제 급여 목록 및 상한금액표에 부신호르몬제인 비엘엔에이치의 젝스트프리필드펜주150마이크로그램과 젝스트프리필드펜주300마이크로그램, 항악성종양제인 비엘엔에이치의 에르위나제주, 기타 화학요법제인 길리어드사이언스코리아의 빅타비정 등 4품목을 신설했다.

이에 7월23일부터 젝스트프리필드펜주150마이크로그램과 젝스트프리필드펜주300마이크로그램은 각각 1펜당 5만6670원이 적용되며, 에르위나제주는 1병당 52만원, 빅타비정은 1정당 2만4757원의 상한금액이 적용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보건복지부 홈페이지를 방문해 정보 → 법령 → 훈령/예규/고시/지침으로 들어가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번 개정안 고시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를 위한 후속조치다. 아래 관련기사 참조.

[관련 기사]

# 9월부터 말라리아 등 간이 감염검사에 건보 적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