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외과, 의료분쟁 상담·조정 신청 1위
정형외과, 의료분쟁 상담·조정 신청 1위
  • 박수현 기자
  • 승인 2018.10.24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수현 기자] 의료분쟁 상담 및 조정 신청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진료과목 중에서는 정형외과의 의료분쟁 상담 조정 건수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남인순 의원(더불어민주당)은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으로부터 제출받은 ‘내국인 의료분쟁 조정 신청 건수’에 따르면, 국내 환자의 의료분쟁 조정 신청 건수가 2015년 1669건, 2016년 1880건, 2017년 2389건, 2018년 9월 현재 2196건으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015년부터 2018년까지의 진료과목별 내국인 환자의 의료분쟁 상담 신청 건수는 전체 3만 3,121건으로 정형외과(21.9%), 내과(12.9%), 치과(12.9%), 성형외과(6.6%), 산부인과(5.9%), 외과(5.9%) 순이었다.

진료과목별 내국인 환자의 의료분쟁 조정 신청 건수는 전체 8134건으로 정형외과(22%), 내과(15%), 치과(10%), 산부인과(6%), 외과(6%), 성형외과(5%) 순으로 확인됐다.

의료사고에 대한 분쟁 조정·중재 처리 현황에 따르면, 2015년부터 2018년 6월말까지 조정이 성립된 건수는 232건, 불성립 건수는 214건으로 불성립 건수가 높은 실정이다.

남 의원은 “의료사고가 우리 주변에서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는 만큼,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이 이러한 의료사고에 대해 공정하면서도 정의로운 중재기관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어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