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값부담 낮춘 진통소염 복합제 ‘낙소졸’ 출시
약값부담 낮춘 진통소염 복합제 ‘낙소졸’ 출시
한미약품, ‘나프록센+에소메졸’ 복합제 개발 … 1일 약값 890원
  • 송연주 기자
  • 승인 2013.10.23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미약품 '낙소졸정'
한미약품은 NSAIDs 대표약물인 나프록센과 미국 FDA 시판승인을 받은 에소메졸을 결합한 진통소염 복합제 ‘낙소졸정’을 다음달 1일 발매한다.

나프록센은 미국, 캐나다 등 전 세계적으로 처방되는 NSAIDs 대표약물로 진통소염 효과가 우수하며 타 NSAIDs에 비해 심혈관 위험이 낮은 것으로 입증됐다.

그러나 NSAIDs를 주로 복용하는 관절염 환자들은 속쓰림 같은 위장관계 부작용이 흔히 발생하기 때문에 지속적인 치료를 위해 항궤양제 등을 별도 처방 받아 복용해 왔다.

한미약품은 “낙소졸은 국내 개량신약 최초로 미국 FDA 시판승인을 획득한 항궤양제 에소메졸과 나프록센을 합해 개발함으로써 NSAIDs 복용에 따른 부작용 걱정 없이 관절염 환자의 지속적인 치료를 가능하게 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보험약가가 정당 445원인 낙소졸은 1일 약값 부담(1일 2회 1정)이 890원으로, NSAIDs와 항궤양제를 따로 복용할 때에 비해 환자의 경제적 부담을 낮췄다.

한미약품 마케팅팀 박종우 상무는 “낙소졸은 위장장애, 심혈관 위험 등 부작용이나 약값부담 같은 문제점을 해결한 맞춤형 NSAIDs”라며 “진통소염제 장기복용이 필요한 노인이나 관절염 환자들의 치료효과를 높이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NSAIDs 소염진통제 전체 시장은 연간 약 2400억원이며, 이 중 NSAIDs와 항궤양제 등을 병용하는 경우는 1000억원 규모로 추정된다.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