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ST, 정기 주주총회 개최 … 모든 안건 '원안 통과'
동아ST, 정기 주주총회 개최 … 모든 안건 '원안 통과'
  • 안상준
  • 승인 2020.03.24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동아에스티는 24일 동대문구 용두동 본사 7층 강당에서 주주 및 회사 경영진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정기 주주총회에서는 제7기 재무제표(이익잉여금 처분계산서(안) 포함) 및 연결 재무제표 승인, 이사 선임,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총 4건의 안건이 상정돼 모두 원안대로 통과됐다.

2019년 동아에스티는 매출액 6122억원, 영업이익 570억원을 달성해 전기 대비 각각 7.9%, 44.5% 성장했으며 보통주 1주당 1000원의 현금배당 실시가 의결됐다.

사외이사로는 PA-Partners 행정사무소 김학준 대표가 신규 선임 됐다. 김학준 대표는 지난 2월 개최된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에서 사외이사로 추천 받았다. 사내이사로는 동아에스티 이주섭 생산본부장과 이성근 경영관리본부장이 신규 선임 됐다. 감사위원회 위원으로는 현재 동아에스티 사외이사로 활동 중인 이화여자대학교 류재상 교수가 신규 선임 됐다.

동아에스티는 지배구조 투명성 및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의사결정 주체인 이사회를 사외이사 과반으로 구성하고 대표이사와 이사회 의장을 분리해 운영하고 있으며 사외이사가 과반인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와 전원사외이사로 구성된 감사위원회, 평가보상위원회도 운영하고 있다.

주주총회 의장인 동아에스티 엄대식 회장은 인사말에서 "동아에스티는 올해 국내 사업분야에서 신약인 '슈가논'과 '모티리톤'의 매출 확대, 해외 사업분야에서는 캔 박카스 외에도 항결핵제 사업을 확대할 것"이라며 "R&D 분야에서는 당뇨병 치료제 'DA-1241'의 미국 1b상 및 과민성 방광 치료제 'DA-8010'의 국내 2상, 패치형 치매 치료제 'DA-5207'의 국내 임상 1상 등이 완료돼 차기 개발 단계로 진입이 기대되고, 항암제 파이프라인도 계속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부패방지 경영시스템 국제 표준 'ISO37001' 인증, 부적절한 비용 집행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ACL(Audit Command Language, 회계감사 명령어)시스템 도입 등으로 CP(Compliance, 공정경쟁규약)기준을 강화해 나가고 있고 앞으로도 정도 경영에 매진 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