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대병원에 코로나19 의심환자 내원…응급실 임시 폐쇄
아주대병원에 코로나19 의심환자 내원…응급실 임시 폐쇄
  • 서정필
  • 승인 2020.02.20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주대학교병원
아주대학교병원 전경

[헬스코리아뉴스 / 서정필] 아주대병원이 신종 ‘코로나19’ 의심환자가 내원함에 따라 응급실을 잠정 폐쇄했다.

병원 측은 “20일 오전 9시 50분께 의식저하 증상을 보인 환자가 응급실을 찾았고, 엑스레이 검사결과 폐렴증상이 의심됨에 따라 응급실을 잠정 폐쇄조치 했다”고 밝혔다.

해당환자는 처음부터 격리실에서 검사를 받았으며 확진판정 시, 병원 측은 응급실 방역소독에 나설 예정이다.

현재 해당환자에 대해 코로나19 진단검사가 진행 중이며, 검사결과는 이날 오후 늦게 나올 것으로 알려졌다.

병원 관계자는 "검사결과가 나오기 전, 혹시 모를 감염확산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응급실을 임시 폐쇄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