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규 박사 한국트라이볼로지학회장 취임
김형규 박사 한국트라이볼로지학회장 취임
  • 서정필
  • 승인 2020.01.09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원자력연구원 김형규 박사
한국원자력연구원 김형규 박사

[헬스코리아뉴스 /  서정필] 한국원자력연구원 김형규 박사가 제19대 한국트라이볼로지학회 회장에 취임했다. 김형규 신임 학회장은 앞으로 1년 동안 학회를 이끌어간다.

김형규 박사는 연세대학교 공과대학 및 대학원을 졸업하고 한국과학기술원에서 기계공학과 박사 학위를 받은 후 1986년부터 한국원자력연구원에서 핵연료 기계설계, 핵연료 손상해석, 핵연료 구조강도 연구에 매진했다.

김 박사가 핵연료 프레팅 마멸 손상 및 피복관 접촉 손상과 관련해 개발한 독창적인 해석방법은 국내외 전문 학술지에 70여 차례 소개되었다. 또한 2000년 이후 현재까지 세계인명사전에 27회 등재되는 등 해당 분야의 독보적인 전문가로서 탁월한 연구성과를 인정받았다.

한국트라이볼리지학회는 1984년에 한국윤활학회로 발족해 현재 1,000여명의 회원이 활동 중이다. 동 학회는 2020년부터 마찰, 마멸 및 윤활 분야 학문을 아우르는 용어인 트라이볼로지를 사용한 한국트라이볼로지학회로 이름을 바꾸며 새롭게 출발했다.

김 교수는 트라이볼로지 기술은 “인간과 환경에 친화적이며 에너지 이용효율의 극대화를 제공하는 기술로 다가오는 4차 기술혁명에 더욱 부각될 기술”이라며 “우리나라의 유관 학계, 연구계 및 산업계의 확고한 융합을 이끌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