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대규모 오픈이노베이션 추진 중”
부광약품 “대규모 오픈이노베이션 추진 중”
"2배 이상 증가한 자산과 자본, 그리고 외부자금 활용"

"세계적 제약회사로 도약할 수 있을 것"
  • 임도이 기자
  • 승인 2019.02.08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임도이 기자] 부광약품이 "올해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을 보다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회사 내·외부 자금을 동원하여 대규모 연구개발 및 투자에 투입할 계획이라는 것이다.

부광약품측은 "회사 내부 연구개발 역량에 더해 세계 유수 연구기관과 바이오벤처들과의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한 신약 개발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며 "구체적으로는 인수합병, 지분참여, 조인트벤처 설립, 연구협력, 라이센싱, 공동개발, 투자 등 다양한 옵션을 계획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를 통해 부광약품의 혁신적 성장을 가속화하겠다는 전략이다.

부광약품은 "이미 오랜 기간 동안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신약개발 파이프라인 확보를 해왔다"며 "이러한 과정에서 창출된 수익을 재투자하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해서 지속가능한 신약개발 모델을 구축했다"고 자평했다.

예컨대 편두통치료제 신약 개발사인 콜루시드, 항암제 개발업체인 오르카파마, 리보세라닙의 글로벌 3상을 진행중인 LSKB, 국내 신약개발 전문업체인 아이진 등에서 성공적인 투자 회수 사례를 갖고 있다는 것이다.

부광약품은 "나스닥 상장 희귀질환 전문 업체인 에이서, 덴마크 자회사인 콘테라파마, 설립시 투자했던 안트로젠 등은 투자 중에 있다"며 "이외에도 OCI와의 조인트벤처 비앤오바이오, 항암제 개발 플랫폼을 보유한 다이나세라퓨틱스 뿐 아니라 직간접적으로 십수 곳의 신약개발 업체 등에도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최근 발표된 2018년 실적에는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다양한 전략적 제휴, 공동 개발 등을 통한 본업의 성장뿐 아니라 오픈이노베이션의 성과도 녹아있다"고 전했다.

부광약품은 2018년에 전년대비 매출은 29%, 영업이익은 361%, 당기순이익은 1233% 성장했다"고 지난 1월28일 공시한 바 있다.

[부광약품 2018년도 매출액 또는 손익구조 30%(대규모법인 15%)이상 변경 공시]

1. 재무제표의 종류

연결

2. 매출액 또는 손익구조 변동내용(단위:천원)

당해사업연도

직전사업연도

증감금액

증감비율(%)

- 매출액(재화의 판매 및 용역의 제공에 따른 수익액에 한함)

194,223,518

150,743,454

43,480,064

28.84

- 영업이익

35,395,783

7,675,928

27,719,855

361.13

- 법인세비용차감전계속사업이익

193,107,853

14,883,353

178,224,500

1,197.48

- 당기순이익

147,855,008

11,090,627

136,764,381

1,233.15

- 대규모법인여부

미해당

3. 재무현황(단위:천원)

당해사업연도

직전사업연도

- 자산총계

496,979,566

236,229,626

- 부채총계

81,774,067

24,926,592

- 자본총계

415,205,499

211,303,034

- 자본금

24,435,142

22,282,242

- 자본총계/자본금 비율(%)

1,699.2

948.3

4. 매출액 또는 손익구조 변동 주요원인

- 매출증가 및 투자수익 증가에 따른 손익구조 변동

부광약품에 따르면 2018년의 경우 자산 및 자본도 전년대비 2배 이상 증가했다. 그 중 현금성 자산 및 투자 자산은 2000억원에 달한다. 이는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한 연구개발뿐 만 아니라 수익성 면에서도 놀라운 성과로 볼 수 있다고 부광약품은 밝혔다.

부광약품은 이와관련 "다수의 미회수된 투자자산을 감안하면 그 성과는 더 크게 불어날 가능성도 있다"고 확대 해석했다.

부광약품은 "이런 성과는 과거 5년 이상 오픈이노베이션을 위해 꾸준히 노력한 결과이며, 향후 글로벌 제약사로 도약하기 위한 좋은 밑거름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기대했다. 

대부분의 글로벌 제약사의 경우 내부 개발뿐 아니라 외부 역량을 활용한 오픈이노베이션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수많은 프로젝트를 운영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낮은 성공 확률의 신약 개발 분야에서도 지속적인 성과를 보여 주고 있다.

부광약품은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비용 효율적인 개발을 꾸준히 진행할 계획이지만, 한 단계 성장할 수 있는 혁신적 성장을 위해 최근 회수한 자금을 포함한 회사 내부 자금과 외부 자금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향후 수년 동안 수천억원의 대규모 오픈 이노베이션을 추진할 예정이다. 

부광약품 관계자는 "회수한 자금과 외부자금을 이용해 대규모 오픈이노베이션을 추후 수년에 걸쳐 적극적으로 구사할 예정으로 지금까지와 같은 지분 투자뿐 아니라, 다양한 사업모델을 통해 유망한 전문 연구기관, 유럽과 일본을 포함한 신약 개발 선진국의 여러 바이오 벤처들과 협상 중에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신규 파이프라인 확보 및 적정 규모의 글로벌 인수 합병까지도 염두에 두고 있다"며 "조만간 가시적인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를 통해 부광약품이 세계적 제약회사로 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부광약품측은 이번 자료배포와 관련 그동안 추진한 성과에 대해 비전을 제시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의사들의 메디컬 이야기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