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4월부터 정신건강전문요원 보수교육 실시
복지부, 4월부터 정신건강전문요원 보수교육 실시
  • 이동근 기자
  • 승인 2018.02.13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이동근 기자] 보건복지부는 정신건강전문요원의 전문성과 자질 향상을 위해 4월부터 정신건강전문요원 보수교육을 실시한다.

정신건강전문요원은 ‘정신건강증진 및 정신질환자 복지서비스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정신건강 분야의 전문적 지식과 기술을 갖춘 경우 취득할 수 있는 국가자격이다. 임상심리사·간호사·사회복지사가 일정 기간의 전문적인 수련과정(2급 1년, 1급 3년)을 거친 후 취득 가능하다.

정신건강전문요원들은 자격을 취득한 다음 해부터 매년 12시간 이상 보수교육을 이수해야 한다.

보수교육은 정신건강복지 정책과 관련법령(2시간), 정신질환자등의 의료·윤리와 복지(2시간), 정신건강 임상심리 관련 교육, 정신건강 간호 관련 교육, 정신건강 사회복지 관련 교육(8시간)으로 운영된다.

국립정신건강센터에서는 정신건강전문요원의 질 관리를 위한 시스템을 구축, 정신건강전문요원의 수련과정을 비롯한 보수교육 과정 전반을 관리한다. 보수교육 실시기관은 2월 공모를 통해 선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