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타민C, 난포성장에 영향 미칠 수 있다
비타민C, 난포성장에 영향 미칠 수 있다
  • 김지영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1.06.20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대병원 구승엽 교수
비타민C가 여성의 난포성장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 서울대학교병원 산부인과 구승엽 교수팀은 야생형 생쥐와 비타민C 결핍 유전자 변형 생쥐의 난포를 체외 성숙하여 난자 및 난구세포에서의 미세리보핵산(microRNA) 발현 변화에 대한 연구를 진행, 이같은 사실을 확인했다고 20일 밝혔다.

미세리보핵산은 비정보성 소규모 염기서열로, 유전자 발현 조절자로서 세포의 발달 및 성숙, 암성 변형 등에 관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연구결과, 야생형 생쥐에서 얻어진 난포의 발현 성상과 비타민C 결핍 유전자 변형 생쥐에서 얻어진 난포 발현 성상이 상이함을 확인했다. 이러한 결과는 시험관아기 시술 등 불임여성의 치료시 비타민 C의 역할을 시사하는 것이어서 주목된다. 서울의대 이왕재교수팀, 코넬의대 Rosenwaks교수팀과 공동으로 시행된 이번 연구논문는 미국 생식의학 기초연구의 권위지인 Reproductive Sciences 12월호에 게재됐다. <논문 다운받기>

구승엽 교수는 “이번 기초 연구를 통해 비타민 C가 난포 및 난자의 성장과정에 영향을 줄 수 있음을 확인하였으며 향후 임상적인 적용이나 의미에 있어서 추가적인 연구가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 교수는 “이번 연구에서 사용된 생쥐 난포의 체외성숙 모델은 난포의 성장과정에 대한 이상적인 연구 방법론을 제공하는 세계적으로 몇몇 연구팀만이 보유하고 있는 실험기술이니만큼 활용 방안에 대한 더 많은 고민이 필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