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산재병원,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 시행 의료기관 인증
안산산재병원,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 시행 의료기관 인증
외국인근로자, 노숙인, 여성결혼이민자, 난민 등 의료지원
  • 김지영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1.06.14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근로복지공단 안산산재병원(원장 임호영)은 최근 보건복지부로부터 ‘외국인근로자 등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 시행 의료기관’으로 인증받았다.

‘외국인근로자 등 소외계층 의료서비스’란 외국인근로자, 노숙인, 국적취득 전 여성결혼이민자,난민 중 건강보험, 의료급여 등 의료혜택을 받을 수 없는 자를 대상으로 한다. 연간 진료비 지원횟수의 제한은 없으며 입원과 수술진료(단순 외래진료 제외)에 대한 진료비용 대부분이 지원된다.

이 의료서비스는 안산산재병원이 경기도에서 11번째로 사업기관으로 선정되었고 안산지역에서는 유일하다.

특히 외국인들의 제2의 고향이라 불리우는 안산지역에서 이번 사업기관 선정은 의료혜택의 사각지대라고 할 수 있는 외국인근로자들에게 매우 반가운 소식이다.

▲ 근로복지공단 안산산재병원 전경

안산산재병원은 그간 지역 곳곳, 다양한 계층의 소외된 주민들을 위해 사회공헌활동을 시행해 왔으며 이번 사업기관 선정으로 더욱 심도있게 소외계층들의 건강을 살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문의 : 031-5001-103,105,771.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