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슨 강’의 헬스골프 <54>비거리 증대 위한 스플릿핸드그립
‘제이슨 강’의 헬스골프 <54>비거리 증대 위한 스플릿핸드그립
  • 제이슨 강
  • webmaster@hkn24.com
  • 승인 2011.04.10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마추어 골퍼들의 꿈은 뭐니뭐니해도 장타일 겁니다. 어떻게 하면 장타를 칠 수 있을까요? 거리를 늘리고 싶다면 오른손잡이인 경우 스윙을 할 때 오른손과 어깨, 다리를 제대로 쓸 줄 알아야 합니다.

타이거 우즈는 “오른손은 파워 핸드(Power Hand), 왼손은 가이드(Guide)”라고 했습니다. 최고의 골퍼가 오른손이 파워 핸드라고 말한다면 아마추어들도 그 방법을 따라야 하지 않을까요?

스윙 아크 커지고 거리 늘어나

▲ 오른손과 왼손을 4-5cm 떨어지게 잡는 스플릿 핸드 그립.
이제부터 설명할 스플릿 핸드 그립(Split Hand Grip)은 유명한 골프 레슨가들이 선수들에게 가르쳐 주는 연습방법 가운데 가장 대표적인 것입니다.

스플릿 핸드 그립은 두 손을 포개어 잡는 일반 그립과는 달리, 두 손을 4~5㎝ 정도 떨어뜨린 채 그립을 잡는 것입니다. 검도에서 목검을 잡을 때 손의 모양과 비슷하지요.

손 모양을 제외한 다른 셋업은 평소와 똑같이 한 상태에서 스윙을 하면 됩니다. 이 연습은 오른쪽 몸의 사용법뿐만 아니라 백스윙 시 스윙아크를 크게 만드는 효과도 있습니다.

오른손을 왼손 밑으로 내려잡은 채로 스윙을 하기 때문에 팔로스루에서 오른손이 먼저 나가게 되며, 어깨와 엉덩이도 덩달아 따라 나갈 수밖에 없는 것입니다.

이 방법은 거리를 늘리기 위한 연습으로 좋을 뿐만 아니라 고질적인 슬라이스로 고생하는 골퍼들에게도 좋은 해결책이 될 수 있습니다. 연습할 때는 여러 번 스플릿 핸드 그립을 잡고 스윙을 하고 난 다음, 평상시 자신이 사용하는 그립으로 고쳐 잡은 뒤 같은 느낌으로 치면 됩니다.

▲ 스플릿 핸드 그립으로 스윙연습을 하면 슬라이스 방지에 효과적이다.
때론 스플릿 핸드 그립을 한 채로 볼을 쳐보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이때 볼의 탄도가 너무 왼쪽으로 휘어지게 된다면 오른손 그립이 제대로 잡히지 않은 채 위를 올려보고 있다는 얘기지요.

제대로 잡은 그립은 손바닥이 타깃 방향으로 향하게 됩니다. 이 연습을 충분히 한다면 릴리스의 느낌을 제대로 체험할 수도 있습니다.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제이슨골프(주) 대표인 제이슨 강 프로는 미국 PGA Class A 멤버로 미 프로골프휘트니스협회 멤버이자 타이거우즈골프재단 지도자다. 조선일보, 월간중앙, 골프매거진, 골프다이제스트 등에 골프레슨 칼럼을 게재했고 SBS골프채널 레슨프로그램 진행자, 경일대학교 교수로도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