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 건수 줄었는데 신규 확진자는 2771명, 역대 2번째 기록
검사 건수 줄었는데 신규 확진자는 2771명, 역대 2번째 기록
  • 이슬기
  • admin@hkn24.com
  • 승인 2021.09.26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서울 서대문구의 M내과의원에서 한 50대 남성이 화이자 백신 2차 접종을 받고 있다. 한편, 이날은 국내 1차 접종자수가 전국민 대비 70%를 넘기도 했다. [2021-09-17]
17일 서울 서대문구의 M내과의원에서 한 50대 남성이 화이자 백신 2차 접종을 받고 있다. 한편, 이날은 국내 1차 접종자수가 전국민 대비 70%를 넘기도 했다. [2021-09-17]

[헬스코리아뉴스 / 이슬기] 26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역대 두 번째를 기록했다.

26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지역감염 2735명, 해외유입 36명 등 총 2771명 이었다. 이같은 확진자 규모는 전날인 25일 0기 기준(3273명)에 이어 역대 두 번째다.

전날보다 502명 줄었지만, 검사자수를 고려하면 결코 감소한 것이 아니다.

사상 처음으로 3000명을 넘어선 25일 0시 기준 전국의 검사건수는 총 22만 7874건이었다. 반면, 26일 0시 기준 검사 건수는 평소 수준인 총 16만 4278건에 불과했다.

이런 점을 감안하면, 추석연휴기간 대폭 늘어난 인구이동의 영향이 얼마나 컸는지를 알 수 있다.

게다가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신규 확진자 비중이 절반을 넘고 인도발 델타 변이 등 감염력이 높은 변이 바이러스가 이번 4차 유행을 주도하고 있는 점을 고려하면 며칠 후에는 다시 확진자가 크게 늘어날 가능성이 높다.

다만, 백신 접종자가 늘어나면서 위중증 환자는 줄어들고 있는 모습이다. 26일 0시 기준, 위중증 환자는 320명으로 400명을 넘어섰던 지난달에 비해서는 뚜렷하게 감소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헬코미디어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순호
      • 제호 : 헬스코리아뉴스
      • 발행일 : 2007-01-01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17
      • 재등록일 : 2008-11-27
      • 발행인 : 임도이
      • 편집인 : 이순호
      • 헬스코리아뉴스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21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hkn24.com
      ND소프트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