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라맥스 2상 종료 신풍제약 주가 오늘 또 출렁이나?
피라맥스 2상 종료 신풍제약 주가 오늘 또 출렁이나?
2상 피험자 추적 관찰 종료에 급등

임상 결과 도출 시 주가 흐름 관심

영업이익 100억도 안되는데 시가총액 5조 이상

주가 고평가에 우려의 목소리도 ... 미래가치 반영해도 과도
  • 이상훈
  • admin@hkn24.com
  • 승인 2021.04.20 09:26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풍제약 '피라맥스'
신풍제약 '피라맥스'

[헬스코리아뉴스 / 이상훈] 신풍제약이 코로나19 치료제 피라맥스의 국내 임상 2상을 종료했다고 밝힌 가운데 향후 주가 흐름에 어떤 영향이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신풍제약은 19일 피라맥스의 국내 임상 2상 시험에서 마지막 임상시험 대상자의 추적 관찰이 종료됐다고 밝혔다.

피라맥스의 국내 임상 2상 시험은 전국 13개 대학병원에서 총 113명의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최종 피험자 관찰이 종료됨에 따라 임상 데이터 분석 작업이 가속화될 예정이다. 통상적으로 임상 데이터 분석 작업에 3~6개월 정도 소요되기에 빠르면 7월, 늦어도 10월이면 결과가 도출될 것으로 보인다.

말라리아 치료제인 피라맥스는 국내 신약 16호로서 WHO, FDA, EMA의 인증을 받았다. 아프리카 7개국에서 말라리아 1차 치료지침으로 선정됐다. 그런데 코로나19 치료제 가능성이 부각되면서 주목받기 시작했다.

지난해 1월, 신풍제약의 주가는 7330원, 시가총액은 3879억이었다. 6~7000원 선에서 횡보하던 주가가 급등한 계기는 말라리아 치료제 ‘피라맥스’의 주성분인 피로나리딘과 알테수네이트가 코로나19 바이러스 억제 효과가 있다고 발표하면서 부터다.

신풍제약에 따르면 피라맥스의 주성분 중 하나인 피로나리딘은 코로나19 치료제 후보로 거론됐던 클로로퀸과 화학구조가 유사하며, 세포시험을 통해 주성분인 피로나리딘 인산염과 알테슈네이트를 병용 시 24시간 이후 바이러스 억제율이 99% 이상이다

조금씩 오르면서 1만원을 막 넘겼던 신풍제약의 주가는 이 같은 회사의 발표가 있던 2020년 4월 3일부터 이틀 연속 상한가를 기록하며 2만원을 넘겼다.

이후 식약처가 피라맥스의 코로나19 치료제 국내 임상 시험계획을 승인했다는 소식이 전해졌고 FDA가 코로나19 치료제로 긴급사용 승인했던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의 승인 취소 결정을 내리면서, 상대적으로 피라맥스에 대한 기대감이 투자심리에 작용돼 주가가 급등했다.

과도하게 주가가 오르자 지난해 7월 22일에는 투자위험종목으로 지정됐으며 7월 23일은 하루 종일 거래가 정지되기도 했다. 한때 20만원을 넘는 게 아니냐는 기대도 있었으나 52주 신고가는 2020년 9월 18일 기록한 19만8000원으로, 끝내 20만원의 벽을 넘어서진 못했다.

계속 오를 것 같던 주가는 이후 급락과 급등을 반복하며 8~9만원대를 오간 끝에 19일 현재(종가 기준) 10만1000원을 기록 중이다. 한때 10조를 넘겼던 시가총액은 현재 5조3000억 정도다.

일각에서는 영업이익이 100억(2020년 연결 영업이익 79억원)도 안되는데 시가총액이 5조가 넘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도 나온다. 주가가 얼마나 고평가 됐는지 보는 지표인 주가수익비율(PER)은 무려 2885다. 높을수록 이익에 비해 주가가 과대 평가돼 있음을 의미하는데 미래가치를 반영해도 이는 너무 높다는 지적이다.

신풍제약은 유독 관련 뉴스에 주가가 민감하게 반응한다. 코로나19 백신이나 치료제 뉴스에도 주가가 들썩이며 피라맥스 관련 임상 소식에는 주가가 더욱 출렁인다. 실제로 임상 2상 마지막 임상시험 대상자의 추적 관찰이 종료됐다고 밝힌 19일에도 1만1200원(+12.47%)이 올랐다. 임상데이터분석 결과가 나오는 시점에서 신풍제약의 주가가 어떤 모습을 보일지 관심이 쏠리는 이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그냥 웃는다 2021-04-20 21:44:53
정신차리세요...

젊은 청춘들.

신풍에 몰빵했다가

나중에 땅치고 후회한들

때는 늦으리.

여기서 이런다고

호박이 수박되는거

아니거덩ㅈ

2021-04-20 20:14:07
기사라고.. ㅉㅉ 아무나 기자야..

ㅋㅋㅋ 2021-04-20 14:50:44
이런 기사로 주가 떨어질까 전전긍긍하는 200층 개미들이 올라라 올라라 아주 주문을 외우는구나. 이게 무슨 종교도 아니고 ㅋㅋㅋ 이런 놈들 꼴보기 싫어서라도 다시 7000원 가자. 아니 상폐가자 ㅋㅋㅋㅋㅋ

김석 2021-04-20 11:24:29
이것도 기사라고

피라맥스명약 2021-04-20 10:42:50
미래가치 생각하면 너무나도 저평가된 주가죠. 피라맥스에 대해 제대로 공부해 보시고 피라맥스 제대로 알리는 기사 다시 부탁합니다

박주영 2021-04-20 10:40:15
기자가 말하는 미래가치의 범위가 어느수준인지
먼저 밝히고 말해야 되지.
그냥되는데로 뭉뜽거리면 기레기라고밖엔
보이지않네요.

0401216(sugar) 2021-04-20 10:24:02
제가 예상하는 미래 가치에 비하면 터무니 없이 낮은 주가인데...
이해 할 수 없단 반응을 보인 사람들은 과연 어디 제약사 주주들인가...

      • 회사명 : 헬코미디어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순호
      • 제호 : 헬스코리아뉴스
      • 발행일 : 2007-01-01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17
      • 재등록일 : 2008-11-27
      • 발행인 : 임도이
      • 편집인 : 이순호
      • 헬스코리아뉴스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21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hkn24.com
      ND소프트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