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 작년 매출 10배 증가 ... 사상 첫 ‘1조 클럽’ 가입 
씨젠, 작년 매출 10배 증가 ... 사상 첫 ‘1조 클럽’ 가입 
연결기준 매출 1조 1252억 원, 영업이익 6762억 원, 당기순이익 5031억 원 달성
  • 이슬기
  • admin@hkn24.com
  • 승인 2021.02.19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이슬기]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대표이사 천종윤)이 창사 이래 사상 최대 실적을 경신하며 글로벌 분자진단 선도 기업으로서의 저력을 입증했다.

씨젠은 18일 잠정 실적 공시를 통해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1조 1252억 원, 영업이익 6762억 원, 당기 순이익 5031억 원(4Q기준 매출 4417억 원, 영업이익 2575억 원, 당기 순이익 1853억 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2019년도와 비교하면 매출은 1년 만에 약 9배, 영업 이익은 약 30배 수준, 순이익은 18배 정도 급상승한 것이다. 

이를 통해 씨젠은 2020년 매출 1조 클럽에 가입하면서 진단업계의 새로운 역사를 썼다.

[씨젠 2020년 연결재무제표 기준 잠정 영업실적]

구분(단위 : 백만원, %)

당기실적

전기실적

전기대비증감액(증감율)

전년동기실적

전년동기대비증감액(증감율)

('20.4Q)

('20.3Q)

('19.4Q)

매출액

당해실적

441,738

326,875

114,862 (+35.1%)

33,776

407,962 (+1,207.9%)

누계실적

1,125,216

-

-

121,953

1,003,262 (+822.7%)

영업이익

당해실적

257,512

209,943

47,569 (+22.7%)

5,128

252,384 (+4,921.9%)

누계실적

676,190

-

-

22,423

653,767 (+2,915.6%)

법인세비용차감전계속사업이익

당해실적

243,214

207,495

35,720 (+17.2%)

5,209

238,005 (+4,569.2%)

누계실적

669,139

-

-

27,705

641,434 (+2,315.3%)

당기순이익

당해실적

185,336

152,498

32,838 (+21.5%)

5,666

179,670 (+3,170.9%)

누계실적

503,147

-

-

26,710

476,437 (+1,783.8%)

지배기업 소유주지분 순이익

당해실적

186,483

151,521

34,962 (+23.1%)

5,639

180,844 (+3,207.2%)

누계실적

502,281

-

-

26,672

475,609 (+1,783.2%)

씨젠 관계자는 “특히 매출의 경우 2020년 1분기 818억원에서 2분기 2748억원, 3분기 3269억 원, 그리고 4분기 4417억 원으로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였다는 것이 괄목할 만 하다”며 “영업 레버리지 효과에 따라 연간 영업 이익률을 60% 수준으로 유지할 수 있었던 것도 견실한 이익 구조의 결과”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이후 씨젠의 매출 성장 가능성을 예측할 수 있는 지표인 진단 장비 연내 설치 대수도 주목할 만 하다. 지난해 씨젠의 진단 기기 연간 판매 대수는 약 1600대로 지난 10년간 누적 판매 대수에 근접하는 수치다. 특히 백신이 본격적으로 개발 및 사용되기 시작한 2020년 4분기에도 진단 장비 700여 대를 판매했다.

이에 대해 회사측은 “코로나19 종식 여부와 관계 없이 향후에도 약 150종에 달하는 씨젠의 분자진단 시약을 사용할 고객들을 전 세계적으로 확보했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2021년 이후의 성장 가능성에 대한 믿음을 갖게 하는 매우 긍정적인 시그널로 해석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씨젠은 올해 매출과 관련 “지난해 매출 성장세와 현 시점에서 씨젠 진단 키트에 대한 전세계적인 수요로 미루어 보아 올해도 전년 대비 매출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씨젠 관계자는 “독자적인 기술력을 기반으로 타액 검사나 비추출 방법 도입 등을 통해 의료 현장에서 코로나19를 진단 하는 데 겪는 어려움을 줄일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최근에는 전세계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남아공, 영국 등 다른 코로나19 변이를 한 번에 잡는 진단 제품을 개발, 중장기적으로 이 분야의 매출이 분자진단 시장의 성장률 이상으로 증가할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