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건강기능식품 원료 9종 기능성 재평가 실시 
식약처, 건강기능식품 원료 9종 기능성 재평가 실시 
고시형 원료 7종·개별인정형 원료 2종 대상 ... 12월 결과 발표
  • 박민주
  • admin@hkn24.com
  • 승인 2021.01.14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민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스피루리나 등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9종에 대해 안전성 및 기능성을 중심으로 '2021년 건강기능식품 원료 재평가'를 실시한다.

고시형 원료 7종(스피루리나, 프로폴리스추출물, 감마리놀렌산함유유지, 차전자피식이섬유, 폴리덱스트로스, 홍국, 엽록소함유식물)과 개별인정형 원료 2종(콜리우스포스콜리추출물 3종, 홍국쌀)를 대상으로 재평가가 실시되며, 결과는 오는 12월에 발표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기능성 원료 인정 당시의 심사 자료와 인정 이후 발표된 연구논문, 위해 정보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안전성과 기능성을 재평가할 계획이다. 이번 재평가 대상은 지난해 8월과 12월 ‘건강기능식품 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선정됐다.

참고로 건강기능식품 재평가는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로 인정받은 후 10년이 경과했거나, 새로운 안전성‧기능성 관련 정보 등이 있는 기능성 원료에 대해 실시한다. 결과에 따라 해당 기능성 원료에 대한 인정 사항을 취소하거나 섭취 시 주의사항 표시내용 및 일일섭취량 변경 등 소비자 보호조치가 취해진다. 

 

고시형 원료 : 기능성이 널리 알려져 있어 별도의 인정절차 없이 건강기능식품을 제조할 수 있도록 식약처장이 고시한 원료
개별인정형 원료 : 개별적인 심사를 거쳐 기능성을 인정받은 원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