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인천의료원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연구자임상시험 승인
식약처, 인천의료원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연구자임상시험 승인
  • 박민주
  • admin@hkn24.com
  • 승인 2021.01.14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상시험

[헬스코리아뉴스 / 박민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3일 인천광역시의료원의 코로나19 치료제 연구자임상시험과 노보노디스크제약의 인슐린제 임상 3a상 시험을 승인했다. 

인천광역시의료원은 셀트리온이 개발중인 코로나19 치료제 'CT-P59'(레그단비맙)의 연구자임상시험을 본 기관에서 실시한다. 경증 및 중등증 코로나19 환자 20명을 대상으로 레그단비맙의 유효성과 안전성을 평가한다. 

노보노디스크제약은 인슐린 아이코덱의 임상3a상을 성빈센트병원, 을지대병원, 분당서울대병원, 서울대병원, 신촌세브란스병원, 강북삼성병원, 고려대부속병원에서 시행한다. 기저 인슐린 치료를 받는 제2형 당뇨병 시험대상자 70명을 대상으로 비-인슐린 항당뇨병 약물을 병용하거나 병용하지 않았을 때, 주 1회 인슐린 아이코덱 및 1일 1회 인슐린 데글루덱의 효과와 안전성을 비교하는 26주 임상시험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