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향정신성의약품 이중보고 부담 줄어든다 
마약·향정신성의약품 이중보고 부담 줄어든다 
식약처, '의약품등 생산 및 수출·수입 실적 보고에 관한 규정' 개정·고시 
  • 박민주
  • admin@hkn24.com
  • 승인 2020.12.31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민주] 앞으로는 마약이나 향정신성의약품 취급 시의 보고가 간소화 될 전망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의약품등 생산 및 수출·수입 실적 보고에 관한 규정'을 31일 개정·고시했다. 

업계의 이중보고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개정은 마약·향정신성의약품 생산·수입 실적보고 대상 개선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지난 10월 14일 개정된 '의약품 등의 안전에 관한 규칙'에 따라, 마약·향정신성의약품에 대한 취급보고를 한 경우 별도의 생산·수입·수출 실적 보고가 필요 없도록 개정됐으며 업종·제제 구분, 포장단위 예시 추가 등 생산·수출·수입실적 보고서 작성요령도 현실화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