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사평가원, 블록체인 활용 보건의료분야 디지털 전환 기초 마련
심사평가원, 블록체인 활용 보건의료분야 디지털 전환 기초 마련
'블록체인 적용사례 및 활용을 위한 기초연구' 결과 발표

의약품 도매업체 현황 관리·개인 주도 의료정보 플랫폼 등 기대효과 제시
  • 박민주
  • admin@hkn24.com
  • 승인 2020.12.28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민주] 코로나19 펜데믹 이후 디지털·비대면화가 가속화되면서 보건의료분야에 투명성, 신뢰성, 보안성을 바탕으로 하는 블록체인 기술이 다양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블록체인 적용사례 및 활용을 위한 기초연구'를 수행하고 그 결과를 28일 공개했다. 빠르게 변화하는 보건의료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최신 ICT기술의 적용 가능성을 연구한 것이다. 

블록체인(Blockchain)이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핵심 ICT(정보통신기술)기술중 하나로 '블록'에 데이터를 담아 '체인'형태로 연결하고 네트워크 참여자 간 공유하는 '분산형 데이터 저장기술'이다. 이 기술은 여러 참여자가 기록을 검증하고 위·변조를 방지해 보안성이 높은 기술로 알려져 있다. 

심사평가연구소는 블록체인의 기술적 특성 및 이점을 파악하고 국내 보건의료분야에 적용 가능성과 선제적 도입의 필요성 등을 검토, 적용 기반 마련을 위해 연구를 수행했다. 

이번 연구에서 국내·외 공공 보건의료분야를 중심으로 블록체인 적용사례를 유형화해 제시하고 블록체인의 기술적 특성을 바탕으로 블록체인 적용의 적절성을 평가할 수 있는 지표를 제시했다. 

아울러 심사와 평가 관련 업무 중 블록체인 기술 적용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되는 영역을 발굴해 각각의 적용 모형(안)과 기대효과를 제시했다.

블록체인 기반 의약품 도매업체 현황관리

데이터 공유로 행정절차를 간소화하고 의약품 허가 취소 등의 문제가 발생할 경우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다. [아래 그림]

 

블록체인 기반 개인 주도 의료정보 플랫폼
블록체인의 신뢰성, 투명성, 추적가능성, 자동화를 바탕으로 행정절차를 간소화하고 비용을 절감하며 의료정보의 안전성을 향상하는 등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아래 그림]

 

DID(분산신원증명) 연계를 통한 인증절차 간소화, 서비스 간편 이용
블록체인 기반 DID를 연계해 심사평가원의 '내가 먹는 약 한눈에'등 대국민 서비스의 인증절차 간소화로 국민편의를 증대할 수 있다. [아래 그림]

기호균 심사평가연구실장은 "이번 연구는 보건의료분야에 블록체인 기술 적용 가능성을 검토한 기초연구로, 향후 블록체인 도입 시 유형화한 실사례(Usecase)를 참고하며 기술 적용의 적절성을 평가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며 "새롭게 제시 된 업무(안)을 동시에 추진하는 것은 현실적인 제약이 존재하므로 본격적인 사업화 검토는 가시적인 성과 창출 가능성 등을 면밀히 분석해 단계적인 접근이 필요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