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은 어떻게 글로벌 기업이 되었을까?
셀트리온은 어떻게 글로벌 기업이 되었을까?
국내 상장 제약바이오기업 80곳 연구인력 분석

3분기 현재 전체 R&D 분야 종사 인력 7164명

신약개발 기업일수록 연구인력 우수성 돋보여
  • 최양수
  • admin@hkn24.com
  • 승인 2020.12.1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3분기 상장제약사 연구·개발 인력 현황.

 

[헬스코리아뉴스 / 최양수] 코로나19 위기를 겪으면서 신약개발의 중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커지고 있는 가운데, 실제로 신약개발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기업들은 대체로 비용은 물론, 인력 투자에도 큰 공을 들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제약회사라는 간판을 달고 있지만, 복제약이나 건강기능식품 등의 식음료 사업에 주력하는 기업들은 정 반대의 경향을 보였다. 헬스코리아뉴스가 국내 80개 상장 제약·바이오기업(바이오·원료의약품 포함)의 2020년 3분기 현재 연구·개발 인력 현황을 분석한 결과다.

(참고로 HK이노엔, JW중외제약, JW생명과학, JW신약, 한독, 경남제약, CTC바이오, 한스바이오메드 등 8개사는 전체 근로자수만 공개했을뿐, 연도별 연구개발 인력 자체를 공개하지 않아 이번 통계에서 제외했다. 동국제약, 서울제약, 조아제약, 대한뉴팜, 이연제약, 진양제약, 광동제약, 바이오니아, 삼성제약 등 9개사는 연구개발 인력은 공개했으나, 석사·박사·기타 등 세분 분류를 하지 않아 ‘합계/평균’ 통계에서 제외했다. 이밖에 동구바이오제약, 신신제약,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등 3개사는 지난해 3분기 현재 연구개발 인력을 공개하지 않아 역시 ‘합계/평균’ 통계에서 제외했다.)

분석 결과, 80개 기업의 올해 3분기 현재 연구개발 인력은 7164명으로 지난해 동기(6855명)와 비교해 4.5%(309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복제약 사업의 위기감이 고조되면서 많은 제약·바이오 기업들이 연구개발의 중요성을 실감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연구개발 인력 보유 1위 셀트리온, 2위 종근당, 3위 한미약품 순

연구·개발 인력이 가장 많은 기업은 바이오시밀러로 사세를 불려온 셀트리온이었다. 이 회사는 전년 동기(624명) 보다 3.69%(23명) 늘어난 647명이 연구개발 분야에 근무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전체 근로자(2171명) 대비 29.80%에 달하는 것으로, 셀트리온의 급성장 배경과 서정진 회장의 혜안(慧眼)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전체 연구개발 인력 중 석·박사급은 54.40%(352명)였다. 그런 의미에서 본기사의 제목은 제약·바이오기업의 저력이 어디에서 나오는지를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것이다. [관련기사 : 셀트리온, 바이오 찍고 케미컬 시장 맹공]

연구개발 인력 보유 2위는 창업주 때부터 신약개발의 중요성을 강조해온 종근당(556명) 이었다. 이는 전년 동기(541명) 보다 2.77%(15명) 증가한 것이다. 특히 종근당은 전체 연구개발 인력의 70.32%(391명)를 석·박사급으로 확보, 탄탄한 인력풀을 과시했다.

이어 한미약품(552명), GC녹십자(457명), 삼성바이오로직스(335명), 일동제약(316명), 유한양행(279명), 동아에스티(248명), 씨젠(189명), 보령제약(156명) 등으로 연구개발 인력이 많았다.

반면, 우리들제약·진원생명과학(18명), 명문제약(16명), 유유제약·삼아제약·일성신약(15명), 삼일제약(14명), 한국유니온제약(12명), 메디포럼제약(10명) 등은 연구인력이 10명대로 낮았고, 특히 진양제약·화일약품(8명), 대한약품(7명), DHP코리아(5명) 등은 연구개발 인력 자체가 전무하다시피 했다.  

 

제약회사에서 식품회사로~

이 대목에서 이미 ‘식품회사로 변해버린’ 광동제약(?) 이야기를 아니하고 넘어갈 수 없다. 주력사업인 식음료 분야 실적에 힘입어 매출 1조원을 달성한 광동제약은 업종을 둘러싼 정체성 논란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이 회사는 연구개발 인력을 153명이라고 신고했지만,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석사급인지 박사급인지 여부는 공개하지 않았다. 다만 중앙연구소 68명, 의약품 개발본부 51명, 식품연구개발본부에 34명이 근무한다고 신고했다. 제약회사가 식품 분야를 본부체제로  운영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심지어 이 회사는 대표이사 직속으로 유통생수사업본부까지 두고 있다.

이쯤되면 제약회사라고 하기에도 민망하지만, 회사의 매출 구조를 보면 그 답을 쉽게 찾을 수 있다. 광동제약은 올해 3분기 현재 개별재무제표 기준 매출총액 5825억5600만원 가운데 의약품 부문의 매출은 전체의 21.48%인 1251억1700만원, 식음료분야 매출은 전체의 53.11%인 3094억2400만원 이라고 공시했다. 나머지 25.41%(1480억1500만원)은 기타 매출로 잡았다. 이 가운데 먹는샘물 ‘삼다수’의 매출(1816억5800만원)은 전체의 31.20%로 압도적이다. 

결과적으로 간판은 제약사지만 속은 식품회사인 셈인데, 창업 20년도 안돼 글로벌 시장을 종횡무진하고 있는 셀트리온과 묘하게 대비된다.

연구개발인력 증가율 1위 동국제약, 2위 영진약품, 3위 씨젠 순

연구·개발 인력 증가율 1위를 동국제약이 차지했다. 이 회사는 전년 동기 49명이던 연구인력이 올해 81명으로 65.31%(32명) 증가했다. 영진약품(64.29%, 27명), 씨젠(62.93%, 73명)도 60%대의 증가율을 기록했다.

이어 아이큐어(42.31%, 11명), GC녹십자셀(42.11%, 8명), 대화제약(41.67%, 20명), 삼성바이오로직스(36.18%, 89명), 경보제약(28.57%, 20명), 오스코텍(25.00%, 4명), 서울제약(22.22%, 4명), 삼천당제약(21.05%, 4명), 진원생명과학(20.00%, 3명) 등의 순으로 증가율이 높았다.

반면 코오롱생명과학(30.95%, 39명), 메디포럼제약(28.57%, 4명), 삼일제약(17.65%, 3명), 삼성제약(14.89%, 7명), 한국유니온제약(14.29%, 2명), 현대약품(13.46%, 7명), 파일약품(11.11%, 1명), GC녹십자(11.09%, 57명), 신일제약(10.71%, 3명) 등 9개사는 관련 분야 인력이 10% 이상 감소, 대조를 보였다.

 

연구개발인원수 증가 1위 삼성바이로로직스, 2위 씨젠, 3위 동국제약 순

연구개발 인력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삼성바이오로직스였다. 이 회사는 전년 동기(246명)보다 89명(36.18%)이 증가하며 올 3분기 현재 335명이 근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체 근로자수(2884명) 대비 11.62%를 차지는 것으로, 이 회사는 4공장 신설을 위해 임·직원 1800명 이상을 신규 채용할 예정이기 때문에 추후 연구개발 인력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연구개발 인력 증가 2위는 분자진단시약 전문업체인 씨젠이었다. 이 회사는 전년 동기 116명에서 올해 189명으로 73명(62.93%)이 증원됐다. 씨젠은 코로나19라는 특수한 상황 속에서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하고 있으며 포스트 코로나시대를 대비해 연구개발 인원을 대폭 늘리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연구개발 인력 증가율 1위를 기록한 동국제약은 인원수 증가에서도 3위에 랭크됐다. 49명에서 81명으로 32명이 늘었다.

 

2020년 3분기 상장제약사 연구·개발 인력 현황.

2020년 3분기 상장제약사 연구·개발 인력 현황(단위 : 명, %)

연번

제약사명

전체 근로자

연구·개발 인력

2020년 3분기

2019년 3분기

증감

증감률

20203분기

20193분기

증감

증감률

박사

석사

기타

합계

박사

석사

기타

합계

1

셀트리온

2,171

2,023

148

7.32

53

299

295

647

50

279

295

624

23

3.69

2

종근당

2,284

2,236

48

2.15

98

293

165

556

92

283

166

541

15

2.77

3

한미약품

2,358

2,436

-78

-3.20

66

296

190

552

64

324

193

581

-29

-4.99

4

GC녹십자

2,104

1,992

112

5.62

60

224

173

457

71

253

190

514

-57

-11.09

5

삼성바이오로직스

2,884

2,628

256

9.74

45

163

127

335

40

118

88

246

89

36.18

6

일동제약

1,403

1,421

-18

-1.27

36

136

144

316

37

133

142

312

4

1.28

7

유한양행

1,825

1,830

-5

-0.27

55

176

48

279

54

168

39

261

18

6.90

8

동아에스티

1,562

1,542

20

1.30

34

126

88

248

34

119

84

237

11

4.64

9

씨젠

476

312

164

52.56

19

115

55

189

10

76

30

116

73

62.93

10

보령제약

1,343

1,332

11

0.83

12

88

56

156

16

82

43

141

15

10.64

11

광동제약

1,011

1,009

2

0.20

153

155

-2

-1.29

12

메디톡스

621

574

47

8.19

36

90

21

147

31

73

21

125

22

17.60

13

대웅제약

1,437

1,479

-42

-2.84

29

91

15

135

28

92

19

139

-4

-2.88

14

대원제약

1,006

981

25

2.55

13

68

41

122

13

61

41

115

7

6.09

15

바이오니아

451

396

55

13.89

121

131

-10

-7.63

16

동화약품

745

738

7

0.95

15

56

32

103

14

58

40

112

-9

-8.04

17

휴온스

749

715

34

4.76

15

53

33

101

14

52

24

90

11

12.22

18

제일약품

930

964

-34

-3.53

11

51

32

94

11

45

38

94

0

0.00

19

경보제약

500

479

21

4.38

5

66

19

90

4

61

5

70

20

28.57

20

코오롱생명과학

468

580

-112

-19.31

12

57

18

87

23

82

21

126

-39

-30.95

21

유나이티드제약

853

833

20

2.40

4

56

24

84

4

59

25

88

-4

-4.55

22

에스티팜

497

459

38

8.28

9

60

14

83

9

60

13

82

1

1.22

23

동국제약

1,042

916

126

13.76

81

49

32

65.31

24

비씨월드제약

302

272

30

11.03

4

44

28

76

4

39

37

80

-4

-5.00

25

하나제약

623

596

27

4.53

8

37

30

75

6

30

35

71

4

5.63

26

신풍제약

782

767

15

1.96

8

55

9

72

8

55

9

72

0

0.00

27

일양약품

710

624

86

13.78

8

42

20

70

8

39

23

70

0

0.00

28

삼진제약

717

703

14

1.99

16

44

9

69

15

36

13

64

5

7.81

29

영진약품

633

626

7

1.12

6

49

14

69

6

34

2

42

27

64.29

30

종근당바이오

501

400

101

25.25

5

48

16

69

4

43

13

60

9

15.00

31

휴젤

428

422

6

1.42

9

34

25

68

9

29

19

57

11

19.30

32

대화제약

358

364

-6

-1.65

6

23

39

68

5

18

25

48

20

41.67

33

환인제약

476

461

15

3.25

13

31

21

65

7

30

18

55

10

18.18

34

알테오젠

82

70

12

17.14

12

39

11

62

10

35

16

61

1

1.64

35

차바이오텍

196

203

-7

-3.45

6

16

37

59

7

20

33

60

-1

-1.67

36

이연제약

509

470

39

8.30

22

57

14

51

6

11.76

37

파미셀

110

120

-10

-8.33

2

24

27

53

3

22

31

56

-3

-5.36

38

셀트리온제약

808

638

170

26.65

3

27

22

52

2

24

24

50

2

4.00

39

동성제약

331

328

3

0.91

6

2

44

52

7

0

46

53

-1

-1.89

40

안국약품

428

478

-50

-10.46

4

39

6

49

6

33

6

45

4

8.89

41

테라젠이텍스

175

312

-137

-43.91

13

14

21

48

12

9

21

42

6

14.29

42

현대약품

384

390

-6

-1.54

6

25

14

45

5

35

12

52

-7

-13.46

43

부광약품

625

634

-9

-1.42

8

19

16

43

5

17

16

38

5

13.16

44

에이프로젠제약

110

107

3

2.80

1

1

40

42

1

3

36

40

2

5.00

45

삼성제약

201

207

-6

-2.90

40

47

-7

-14.89

46

고려제약

268

257

11

4.28

3

8

28

39

4

8

28

40

-1

-2.50

47

대한뉴팜

324

328

-4

-1.22

37

33

4

12.12

48

한올바이오파마

309

313

-4

-1.28

3

25

9

37

3

26

9

38

-1

-2.63

49

아이큐어

251

201

50

24.88

5

18

14

37

3

12

11

26

11

42.31

50

경동제약

645

597

48

8.04

0

28

8

36

0

28

6

34

2

5.88

51

조아제약

282

282

0

0.00

36

32

4

12.50

52

파마리서치

228

186

42

22.58

4

24

8

36

1

22

8

31

5

16.13

53

CMG제약

247

246

1

0.41

8

21

6

35

4

26

6

36

-1

-2.78

54

바이넥스

494

485

9

1.86

2

24

5

31

2

25

4

31

0

0.00

55

국제약품

454

402

52

12.94

1

17

9

27

1

17

9

27

0

0.00

56

GC녹십자셀

262

226

36

15.93

4

14

9

27

4

12

3

19

8

42.11

57

알리코제약

153

146

7

4.79

1

12

13

26

1

8

18

27

-1

-3.70

58

신일제약

388

369

19

5.15

1

15

9

25

2

18

8

28

-3

-10.71

59

휴메딕스

220

203

17

8.37

3

14

7

24

4

14

6

24

0

0.00

60

삼천당제약

404

390

14

3.59

2

15

6

23

2

14

3

19

4

21.05

61

에스텍파마

177

159

18

11.32

4

18

1

23

5

15

2

22

1

4.55

62

대봉엘에스

121

115

6

5.22

4

15

4

23

4

15

4

23

0

0.00

63

서울제약

193

185

8

4.32

22

18

4

22.22

64

오스코텍

42

38

4

10.53

7

11

2

20

4

10

2

16

4

25.00

65

우리들제약

260

266

-6

-2.26

1

14

3

18

1

13

5

19

-1

-5.26

66

진원생명과학

39

37

2

5.41

6

10

2

18

6

8

1

15

3

20.00

67

명문제약

522

546

-24

-4.40

1

7

8

16

1

6

8

15

1

6.67

68

유유제약

316

305

11

3.61

1

12

2

15

3

12

0

15

0

0.00

69

삼아제약

300

316

-16

-5.06

2

13

0

15

1

13

0

14

1

7.14

70

일성신약

226

234

-8

-3.42

2

5

8

15

2

8

6

16

-1

-6.25

71

삼일제약

439

431

8

1.86

2

11

1

14

5

10

2

17

-3

-17.65

72

한국유니온제약

188

198

-10

-5.05

3

4

5

12

2

2

10

14

-2

-14.29

73

메디포럼제약

134

130

4

3.08

2

6

2

10

3

8

3

14

-4

-28.57

74

진양제약

190

207

-17

-8.21

8

8

0

0.00

75

화일약품

145

135

10

7.41

1

7

0

8

1

8

0

9

-1

-11.11

76

대한약품

707

703

4

0.57

0

0

7

7

0

1

6

7

0

0.00

77

DHP코리아

152

165

-13

-7.88

1

2

2

5

1

2

2

5

0

0.00

78

동구바이오제약

[318]

[294]

[24]

[8.16]

[1]

[20]

[3]

[24]

79

신신제약

[312]

[320]

[-8]

[-2.50]

[21]

80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21]

[10]

[5]

[0]

[15]

합계/평균

47,289

45,868

1,421

3.10

845

3,547

2,239

7,164

819

3,390

2,136

6,855

309

4.51

* 참고로 HK이노엔, JW중외제약, JW생명과학, JW신약, 한독, 경남제약, CTC바이오, 한스바이오메드 등 8개사는 전체 근로자수만 공개했을뿐, 연도별 연구개발 인력 자체를 공개하지 않아 이번 통계에서 제외했다. 동국제약, 서울제약, 조아제약, 대한뉴팜, 이연제약, 진양제약, 광동제약, 바이오니아, 삼성제약 등 9개사는 연구개발 인력은 공개했으나, 석사·박사·기타 등 상세 분류를 하지 않아 ‘합계/평균’ 통계에서 제외했다. 이밖에 동구바이오제약, 신신제약,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등 3개사는 지난해 3분기 현재 연구개발 인력을 공개하지 않아 역시 ‘합계/평균’ 통계에서 제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헬코미디어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순호
  • 제호 : 헬스코리아뉴스
  • 발행일 : 2007-01-01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17
  • 재등록일 : 2008-11-27
  • 발행인 : 임도이
  • 편집인 : 이순호
  • 헬스코리아뉴스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21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hkn24.com
ND소프트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