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토막소식] 중앙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연구과제 선정에 학술상 수상 겹경사
[의료토막소식] 중앙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연구과제 선정에 학술상 수상 겹경사
  • 서정필
  • admin@hkn24.com
  • 승인 2020.12.03 1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서울대병원, ‘네이처’와 파트너 저널 공동운영 계약

'npj Digital Medicine’ 홈페이지 메인 화면(분당서울대병원-스프링거 네이처, ‘npj Digital Medicine 저널’ 공동운영 파트너십)

[헬스코리아뉴스 / 서정필] 분당서울대병원과 스프링거 네이처(Springer Nature)가 네이처의 파트너 저널인 ‘npj Digital Medicine’에 대한 공동운영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

'npj Digital Medicine'은 과학 분야 세계적 권위지인 Nature Research의 온라인 의학 저널로 2018년 1월에 출범해 현재는 네이처 파트너 저널(Nature Partner Journals, npj) 중 가장 영향력 있고 인기 있는 저널로 꼽힌다.

분당서울대병원은 이번 파트너십 계약 체결을 통해 npj Digital Medicine의 주요 의사결정 기구인 ‘저널개발위원회(The Journal Development Committee)’에 함께 참여하면서 해당 저널을 공동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건보공단, '웹툰 공모전' 수상작 온라인 전시회

건보공단이 개최한 ‘2020 웹툰 공모전’ 최우수상 수상작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오는 14일까지 ‘2020 웹툰 공모전 온라인 전시회’를 개최한다.

건보공단은 지난 9월 9일부터 10월20일까지 전 국민 대상 웹툰 공모전을 진행했다. '건강보험 제도와 건강보험료의 소중한 가치'를 주제로 진행한 공모전에는 총 84건의 작품이 접수됐으며, 1·2차 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작을 선정했다.

수상작으로 선정된 최우수상 2편(100만원)과 우수상 4편(50만원), 장려상 8편(25만원) 등 14팀에게는 총상금 600만원이 지급됐다.

건보공단은 코로나19로 인해 오프라인 시상식 대신 온라인 전시회를 개최했다. 온라인 전시회 관람은 공모전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원장원 경희대교수, '건강 노화 컨소시엄' 회의 참석

원장원 경희대병원 가정의학과 교수(사진)가 지난 11월 18일부터 양일간 온라인으로 진행된 세계보건기구(WHO) ‘건강 노화를 위한 컨소시엄’ 연례회의에 참석했다.

‘건강 노화를 위한 컨소시엄’은 WHO에서 추진 중인 건강노화 10년 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는 각국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모임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노인을 위한 통합적 관리 시범사업 결과 공유와 노인의 기능 평가방법 구체화 방안 논의가 진행됐다.

특히 WHO 한지아 박사(재활의학과 전문의)가 연자로 나서 건강 노화를 위한 장기요양 서비스, 특히 국내 커뮤니티 케어 발전과도 연관된 WHO의 통합 장기요양(ICARE) 프로그램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원장원 교수는 “전 세계 노인인구의 증가와 수명연장에 따라 기존의 질병중심 관리에서 나아가 개인의 기능 관리가 중요하다”며 “노인 스스로가 가치 있는 일상 활동을 할 수 있어야만 건강노화라고 할 수 있으며, 이를 위해 다양한 전문가의 협력과 연구가 필요할 때”라고 말했다.

 

수능 1주일 앞두고 희귀병 진단…병원에서 수능 응시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전경

수능을 일주일 앞두고 희귀혈액질환 중 하나인 재생불량빈혈을 진단받은 수험생이 병원에서 수학능력시험을 치렀다.

서울성모병원에 따르면 수험생 허모양(19)은 3일 병원과 교육부 협조를 받아 병원 내 입원 특실에서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르고 있다. 허양은 수능을 1주일 앞두고 초중증 재생불량빈혈을 진단받아 서울성모병원 혈액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시작했다.

병원과 교육청은 올해 수능을 치르겠다는 허양 의사를 받아들여 병실을 일반 시험장과 동일한 조건으로 만들었다. 병실을 외부 고사장과 같은 듣기평가 조건으로 만들기 위해 병원 내 방송은 임시 차단했다. 병실에는 교육청 직원 4명이 감독관으로 배치됐다.

허양이 진단받은 초중증 재생불량빈혈은 적혈구, 백혈구, 혈소판을 포함한 혈액세포의 생산이 전반적으로 감소하는 질환이다. 병원은 이날 허양에게 허약감과 피로감, 호흡곤란 등의 빈혈 증상과 백혈구 형성 저하에 따른 발열, 상기도 감염, 폐렴 등 위중한 합병증이 발생할 가능성에 대비한 응급 조치도 준비했다.

 

원자력의학원 김금배 박사, 아-오세아니아 의학물리학자상 수상

한국원자력의학원 의학물리공학연구팀장 김금배 박사

한국원자력의학원은 의학물리공학연구팀장 김금배 박사(사진)가 아시아-오세아니아 의학물리학회(AFOMP) 의학물리학자상을 받았다.

학회는 올해 창립 20주년 기념 학술대회에서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의학물리 발전에 기여한 의학물리학자 36명을 심사, 21명을 수상자로 선정하고 비대면으로 상을 수여했다.

김 박사는 전국 방사선 치료의 독립적 품질감사 수행으로 국내 의료 방사선의 안전한 이용을 선도하고, 방사선량계측실험실 운영을 통해 국제원자력기구(IAEA) '의료방사선 선량측정감사 네트워크' 및 IAEA·세계보건기구(WHO) '2차 방사선량 표준 측정 실험실 네트워크' 등의 의료 방사선 품질 보증활동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중앙보훈병원, ‘풍선냉각도자 절제술’ 도입

중앙보훈병원 심혈관센터의 ‘풍선냉각도자 절제술’ 집도 장면

중앙보훈병원 심혈관센터는 지난 10월부터 심방세동의 최신 치료법인 ‘풍선냉각도자 절제술’을 도입해 시행 중이다.

풍선냉각도자 절제술은 냉각풍선이 달린 카테터를 심방세동의 발생 부위에 위치시킨 후, 온도를 -70도까지 순간적으로 낮춰 그 부위에 조직괴사를 일으킴으로써 심방세동을 치료하는 방법으로, 미국 등 의료 선진국에서는 심방세동의 안전하고 효과적인 치료법으로 부각되고 있다.

중앙보훈병원 부정맥 클리닉 순환기내과 황진경 전문의는 “풍선냉각도자 절제술은 시술 시간이 짧고 전신마취 없이 진행이 가능하여 시술 후 환자 회복이 빠르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며 “뇌졸중 예방 및 심방세동의 치료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심방세동의 조기 발견과 치료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중앙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연구과제 선정에 학술상 수상 겹경사

중앙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의료진들

중앙대학교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선미 교수팀 등 의료진이 최근 열린 ‘2020 한국정신신체의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연구비 공모 사업 과제 수행 주체로 선정됐을 뿐만 아니라 2가지 학술상을 수상하는 영예도 안았다.

먼저 김선미 교수팀은 한국정신신체의학회 연구비 공모사업에서 ‘기존 근거의 체계적 검토 및 합성을 통한 ‘항정신병 약물 유도성 고프롤락틴혈증’의 임상진료 지침 개발'이라는 주제의 연구과제로 선정되어 연구비를 지원받게 됐다.

이와 함께 중앙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솔이 전공의(3년차)는 ‘스포츠선수와 신체증상장애 환자의 체성감각네트워크 뇌활성 비교; 기능성 뇌자기공명영상(fMRI)연구’란 내용으로 한국정신신체의학회 최우수 포스터상을 수상했으며 류한일 전공의(3년차)는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청소년에서 신체 증상과 디폴트 모드 네트워크(default mode network)의 뇌 기능적 연결성의 상관관계’라는 주제로 우수 포스터상을 수상했다.

 

서울아산병원-GE헬스케어, 미래 의료 환경 구축 MOU 체결

서울아산병원과 GE헬스케어가 고위험 환자 안전확보를 위한 미래의료환경구축을 위해 손을 잡았다.

서울아산병원과 GE헬스케어가 고위험 환자 안전확보를 위한 미래의료환경구축을 위해 손을 잡았다. 서울아산병원 연구중심병원 R&D사업단과 GE헬스케어는 서울아산병원의 연구중심병원육성 사업 연구과제에 대해 공동 연구 및 교류 협력을 실시하기로 하고 이에 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사람중심 초연결 혁신융합기술 기반의 고위험 환자 안전확보를 위한 미래의료환경 구축’ 관련 연구과제에 대한 유닛2 사업 내용이다. 수술실· 응급실·중환자실에서의 환자 감시시스템, 생체신호 위험도 예측모델, 비대면 환자 모니터링, 의료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기술 개발, 스마트병원 적용 및 의료사업화 모델 실증으로 진행된다.

GE헬스케어는 의료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기술개발 협력 및 원격협진 모니터링 솔루션인 뮤럴(Mural)의 제안을 통해 양 기관의 상호 연구발전에 대한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