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통과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통과
“바이오의약품 제조 및 공정 기술 차별화”

“CDMO 전문 제약사 역할 강화할 계획”
  • 박원진
  • admin@hkn24.com
  • 승인 2020.11.27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CI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CI

[헬스코리아뉴스 / 박원진] 바이오의약품 위탁개발생산(CDMO) 전문 제약사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대표이사 양재영)가 26일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의 상장예비심사를 통과했다.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는 2015년 설립된 바이오의약품 전문 생산기업이다. 항체의약품 개발에 필요한 원천 기술과 효율적인 제품화 기술을 기반으로 제조 및 공정 개발을 주력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는 "원가 경쟁력을 갖춘 고품질의 바이오 의약품 제조기술과 관련해 총 7개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며 "의약품 등의 제조나 품질관리에 관한 국제 기준인 GMP(Good Manufacturing Practice) 국내 승인을 획득하는 등 의약품 제조 능력을 인정받고 있다"고 자사를 소개했다. 

이 회사는 내년도에 유럽의약품청(EMA)으로부터 허셉틴 바이오시밀러 제품인 HD201(투즈뉴, Tuznue)의 판매허가를 기대하고 있고,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cGMP 인증도 계획하고 있다.

회사측은 "생산공정과 관련해서도 고객사별 요구에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다품종생산과 제품전환에도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는 기술력을 갖췄다"고 주장했다.

양재영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는 "상장 이후 공모자금을 바이오의약품 개발 및 생산을 위한 환경 및 설비 구축에 투자할 예정이다“며 "관계사인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외에도 유망한 후보물질을 보유하고 있으나 기술과 경험이 부족한 소규모 벤처기업을 발굴하고, 개발 과정에 적극 참여해 CDMO 전문 제약사로서의 역할을 강화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