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리 교수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받아
이나리 교수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받아
지역사회 호스피스 완화의료 발전 공로 인정
  • 서정필
  • admin@hkn24.com
  • 승인 2020.10.30 16:0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서정필] 전북대학교병원 종양혈액내과 이나리 교수가 지역사회 호스피스완화의료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이 교수는 전북대병원 권역호스피스센터장으로서 입원형호스피스, 가정형호스피스, 권역호스피스센터 등 지역사회 호스피스완화의료 발전에 기여하고 말기환자와 그 가족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킨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 교수는 지난 2004년 3월부터 전북대병원 종양혈액내과에서 종양혈액내과분야의 교육 및 연구를 수행했으며 2008년 2월부터는 전북대병원 입원형 호스피스 담당의사로서 말기환자와 가족들의 의료적인 문제와 심리, 사회, 영적 돌봄이 체계적으로 제공되도록 힘써 왔다.

이어 2017년부터는 같은 병원 호스피스완화의료부장을 역임했으며 2019년부터 전북권역호스피스센터장, 2020년부터는 종양혈액내과장을 맡아 말기환자와 가족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애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야 2020-10-30 20:35:30
훌륭한 분이시네요~~.

이런 선생님들 많았음 좋겠어요. ㅎ.

축하 드립니다. 교수님.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