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홀딩스, 160조 원 규모 중국 바이오시장 진출
오리온홀딩스, 160조 원 규모 중국 바이오시장 진출
  • 전성운
  • admin@hkn24.com
  • 승인 2020.10.23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온홀딩스-산둥루캉의약 한·중 바이오 사업 합자계약 체결식
오리온홀딩스-산둥루캉의약 한·중 바이오 사업 합자계약 체결식

[헬스코리아뉴스 / 전성운] 오리온홀딩스가 160조 원 규모의 중국 제약·바이오 시장에 진출한다.

오리온홀딩스는 23일 중국 국영 제약기업 '산둥루캉의약'과 바이오 사업 진출을 위한 합자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오리온홀딩스가 65%, 산둥루캉의약은 35%의 지분을 투자해 '산둥루캉하오리요우생물과기개발 유한공사'(가칭)라는 합자법인을 만들어 사업을 추진한다.

오리온홀딩스는 암 중증질환과 전염성 질환 등을 조기에 발견하는 '진단키트'를 중점 사업영역으로 선정했다.

우선 바이오 기업 '수젠텍'의 결핵 진단키트, '지노믹트리'의 대장암 진단키트에 대해 중국 내 인허가와 판매를 추진한다. 오리온홀딩스는 또 국내 우수 바이오 기업을 발굴하고 중국 진출을 위한 파트너 역할을 담당할 계획이다.

산둥루캉의약은 중국에서 임상 시험을 하고, 인허가를 받은 바이오 제품에 대한 생산과 판매를 담당한다.

오리온홀딩스는 “바이오 사업 역량을 키운 뒤에 장기적으로 합성의약품과 신약 개발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산둥루캉의약은 중국 산둥성에 본사를 둔 시가총액 1조5000억 원 규모의 중견 제약기업으로 중국에서 항생제 생산량이 가장 많은 4개의 기업 중 하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