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의료원 “디지털 혁신병원 추진”
한림대의료원 “디지털 혁신병원 추진”
  • 서정필
  • 승인 2020.08.05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림대의료원이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갖고 있다.
한림대의료원이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갖고 있다.

[헬스코리아뉴스 / 서정필] 한림대학교의료원이 SK플래닛과 함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과 비대면 언택트 시대에 걸맞는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에 나선다.

병원측은 이를 위해 4일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화상회의실에서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AI와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기반으로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의 병실 내 시설들과 병원 진료시스템을 음성명령으로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병실 구축 ▲비대면 언택트 진료시스템 구축을 통한 감염관리 및 환자 편의성 제고 등 관련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한림대의료원은 국내 최고 수준의 의료 빅데이터를 보유하고 임상현장에 AI 등의 첨단기술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2006년 국내 최초로 5개 산하 병원을 통합한 종합의료정보시스템을 구축했다. 2016년에는 임상데이터 분석 솔루션인 ‘스마트 CDW(Clinical Data Warehouse)’를 도입하여 빅데이터 기반 업무의 일상화로 병원 내 모든 부서가 실행속도와 적응성이 빠른 기민한 조직으로 혁신 중에 있다. 또 SK플래닛은 데이터 인프라를 기반으로 국내 정보통신기술 관련 사업을 선도하고 있다.

 

한림대의료원이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갖고 있다.
한림대의료원이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갖고 있다.

이성호 병원장은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AI기술을 활용한 안면인식 병동 출입관리, 생체인식 도착알림 서비스, 수술실 내 음성인식 의무기록 시스템 등을 국내 최초로 도입하며 디지털포메이션을 통한 비대면 언택트 진료환경 조성을 선도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으로 양사의 기술과 경험이 융합되어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이 국내 최고 스마트병원으로 도약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SK플래닛 이한상 사장은 “SK플래닛의 기술과 솔루션으로 의료진과 환자 및 보호자에게 도움이 되는 최적의 의료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면서 “ICT 기술을 활용해 언택트 시대에 맞는 디지털혁신병원을 구축하는 등 다양한 혁신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의료원측은 향후 한림대동탄성심병의 성공적인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 경험을 바탕으로 산하 병원인 한림대성심병원, 한림대강남성심병원, 한림대춘천성심병원, 한림대한강성심병원 순으로 디지털 혁신병원 구축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는 한림대의료원 윤희성 상임이사, 이규홍 기획조정실장, 민경하 경영전략국장, 한림대동탄성심병원 이성호 병원장, 엄태진 행정부원장 등 주요 보직자와 SK플래닛 이한상 대표이사, 정간채 ICT시너지 사업본부장, 천용진 AI․Mibility사업그룹장, 조진현 경영관리그룹장, 임동찬 ICT사업그룹장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이성훈의 정신과학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