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억 매출 약국 "1100만원 밖에 못벌었어요"
21억 매출 약국 "1100만원 밖에 못벌었어요"
  • 헬스코리아뉴스
  • admin@hkn24.com
  • 승인 2007.07.16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개월간 매출이 21억원에 이르는 용산 소재  모약국, 중계동 모 동물병원...

이들이 편법을 사용, 부가세를 내지 않은 혐의로 덜미가 잡혔다는데..

6개월간 매출액이 21억원(연매출 42억원 추정)에 달하는 대형약국을 운영하는 용산 모 약국의 경우 부가세 과세대상인 일반약 매출을 납무의무면제기준금액(1200만원)에 해당하는 전체 매출액의 0.5%인 1100만원만 신고했다는 것.

중계동에 위치한 동물병원 운영자인 수의사 김모씨는 신용카드매출액만 6개월에 6900만원을 올렸으나  매출액 가운데 부가세 과세대상이 되는 애견용품 판매분을 납부의무면제기준금액(1200만원)에 해당하는 전체 매출액의 13.8%인 1100만원만 신고하고, 나머지는 면세대상으로 신고해 납부의무면제를 받아 결국 부가세를 납부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

업계에서는 이들 때문에 선량한 소규모 사업자들도 세무조사를 받게 됐다고 투털.


  • 회사명 : 헬코미디어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순호
  • 제호 : 헬스코리아뉴스
  • 발행일 : 2007-01-01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17
  • 재등록일 : 2008-11-27
  • 발행인 : 임도이
  • 편집인 : 이순호
  • 헬스코리아뉴스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23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hkn24.com
ND소프트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