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의학원 발전회의 발족
원자력의학원 발전회의 발족
‘지역발전 연계를 통한 미래의 방사선의학’ 주제

2017년 노사합의안 제안 이후 3년 노력 끝 결실
  • 서정필
  • admin@hkn24.com
  • 승인 2020.07.16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16일 한국원자력의학원 내 국가RI신약센터 강당에서 열린 의학원 발전회의 발족식

[헬스코리아뉴스 / 서정필] 한국원자력의학원은 16일 의학원 내 국가RI신약센터 강당에서 ‘지역발전 연계를 통한 미래의 방사선의학’을 주제로 의학원 발전회의 발족식을 개최했다.

의학원 발전회의는 한국원자력의학원과 보건의료노조 한국원자력의학원지부가 의학원의 미래 발전방안에 대해 공동으로 논의하는 노사 상생기구로2017년 노사합의안 제안 이후 수년간의 논의를 거쳐 이날 발족하게 됐다.

노사합의 과정을 거쳐 선출된 발전회의 위원들은 특정 사안별로 2개월 마다 회의를 가질 계획이다. 필요에 따라서는 관련 전문가 또는 실무자를 초빙해 해당 안건을 협의해 나간다.

발족식에서 김미숙 한국원자력의학원장은 “대내외적인 경영환경 뿐 아니라 코로나19와 같은 국가적인 재난사태로 과거 어느 때보다도 노사간의 협력이 중요한 시기”라며 “발전회의를 통해 도출되는 다양한 기관 발전 방안이 지역발전으로 연계되는 선순환 체계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발족식 후 이어진 노사정 간담회에서는 ▲사회 공헌을 위한 헬스케어 ▲노원지역을 중심으로 한 의료기술 메카 구축 등 의학원 발전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