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행정사 보건의료인력으로 규정해야”
“병원행정사 보건의료인력으로 규정해야”
김세연 의원 ‘보건의료인력지원법 개정안’ 대표 발의
  • 박정식
  • 승인 2019.12.05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세연 의원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보건의료인력에 병원행정인력을 명확히 규정하자는 법안이 발의됐다.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인 자유한국당 김세연 의원(사진)은 5일 ‘보건의료인력지원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개정안은 병원행정인력을 보건의료인력으로 규정했다.

김세연 의원은 “병원행정인력은 보건의료기관의 전반적인 행정지원 및 관리업무를 통해 보건의료기관이 균형적, 준법적으로 성장 발전할 수 있도록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며 전문인력화 되고 있지만 보건의료관련 법률에는 명확한 법적 근거가 명시돼 있지 않다”며 “현재 자격기본법의 공인된 민간자격인 병원행정사를 보건의료인력으로 명확히 하기 위해 법안을 발의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이성훈의 정신과학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