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정혜영 부부, 14일 셋째 ‘하율이’ 득남
션-정혜영 부부, 14일 셋째 ‘하율이’ 득남
  • 이슬기 기자
  • ddandara@hkn24.com
  • 승인 2009.06.15 0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션 미니홈피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 션-정혜영 부부가 14일 건강한 아들을 얻었다.

션은 15일 오전 6시께 자신의 미니홈피를 통해 ‘우리 하율이가 세상에 태어났어요’라는 제목으로 글을 게재하며 첫째 하음이 둘째 하랑이에 이어 셋째 하율이를 얻게 된 사실을 전했다.

션은 “우리 하율이가 세상에 태어났어요”라며 “6월 14일 오전 9시 32분에 우리 셋째 하율이가 세상에 태어났어요. 2.58kg 으로 조금 작게 세상에 나왔지만 하율이 그리고 엄마 혜영이 둘 다 건강하답니다”라고 기쁨을 표했다.

이어 “작게 나서 크게 키운다는 말 우리 하율이를 위한 말이 아닌가 싶습니다. 하율이를 우리 가정에 보내주신 하나님께 감사합니다”라며 “10개월 동안 수고하고 배 아파서 아이를 낳은 혜영이에게 감사하고, 10개월 동안 엄마 뱃속에서 잘 자라고 건강하게 세상에 나와준 하율이에게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또 그는 “이제 하음이에게는 또 한명의 동생이 생겼고, 하랑이는 이제 작은 동생이 생겼습니다”라며 “하음이 하랑이가 동생 하율이를 많이 사랑한다고 합니다. 하음이는 자신이 하율이에게 우유를 주겠다고도 합니다.(우유병으로) 세 아이의 아빠가 된 저는 더욱더 큰 책임감을 갖고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션은 “More power, more responsibility. 아 그리고 까먹을 뻔 했네요. 우리 하율이는 아들이랍니다”라며 “천사가 3명의 아이를 낳아 주었는데 이제 천사 날개를 줘도 하늘로 날아가지 않겠지요?”라고 글을 마무리 지었다.

션-정혜영 부부의 출산소식을 접하고 션 미니홈피에 방문한 팬들은 “너무 축하드려요~ 예쁜 천사로 자라길 바래요” “주님의 사랑으로 축복하고 축하합니다” “정말 다복한 가정이시네요. 보기 좋습니다”등 축하메시지를 남기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