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약품, 이탈리아産 진통제 국내 시판허가 취득
제일약품, 이탈리아産 진통제 국내 시판허가 취득
  • 임호섭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07.06.15 18:1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입약 전문기업인 제일약품(오너 한승수)은 지난 12일자로 이탈리아에서 수입·판매할 예정인 진통제 '케랄주'(덱스케토프로펜트로메타몰)에 대해 6년간의 재심사를 조건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청의 품목허가를 받았다.

수술후 통증이나 급성요통의 완화에 사용하는 이 약물은 제일약품이 정제로 수입, 국내 시판을 시도했으나 보험급여에 만족하지 못해 시판을 포기하고 이번에 제형을 바꾼 주사제를 수입해 허가 받은 것.

제일약품 관계자는 "아직 구체적 일정은 잡히지 않았으나 조만간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급여를 신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인공장부지 2007-06-20 18:53:09
동탄지구 백암지구 와~ 소매상해서 돈벌어 땅값 올라 돈벌어
이돈어디다 다 쓰냐

우하핳 2007-06-18 16:03:51
대한민국을 자랑하는 수입전문 딜러!
줄서 줄 시방세들 킬로에 얼마씩줄건데 대 병원에 엄청 로비하겠구만
청진기양반들 줄서봐보바보바ㅗㅘㅗ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