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술사망 유족들 항의시위
수술사망 유족들 항의시위
  • 헬스코리아뉴스
  • admin@hkn24.com
  • 승인 2008.07.19 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방광암 수술을 받은 50대 남성이 수술 3개월 만에 사망하자 유족들이 의료사고라며 병원 앞에서 항의시위를 벌이고 있다는데...

18일 청주 모병원에 따르면 이 병원에서 수술을 받은 A(53.사망)는 올 초 방광암이 발견돼 지난 4월8일 병원에서 수술을 받았으며 두 달 만인 5월31일 퇴원한 뒤 집에서 통원 치료를 받다 최근 사망했다.

유족측은 "수술 뒤 환자가 장출혈 때문에 두 번씩이나 봉합 수술을 받는 등 수술이 제대로 되지 않았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경찰은 이날 병원 사무실 등에서 항의 시위를 한 혐의(업무방해)로 A씨의 동생(51)을 긴급체포해 불구속 입건, 과잉대응이라는 비난이 일고 있다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