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 소류지서 멸종위기종 금개구리 발견
논산 소류지서 멸종위기종 금개구리 발견
  • 이은중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4.06.03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논산서 발견된 금개구리(논산=연합뉴스) 최근 충남 논산시 광석면의 한 소류지에서 발견된 멸종위기종 2급인 '금개구리'.
(논산=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충남 논산에서 멸종위기종 2급인 '금개구리'가 발견됐다.

논산지역에서 사회·환경운동을 펼치는 늘푸른나무(대표 권선학)는 이 지역 주민으로부터 금개구리 서식에 대한 제보를 받고 수차례 답사와 관찰을 거쳐 논산시 광석면 소류지에서 금개구리 1마리를 발견했다고 3일 밝혔다.

이 단체는 주변에서 20여마리의 금개구리 울음소리가 들리고 있어 서식지를 중심으로 자세한 조사를 할 계획이다.

권 대표는 "처음 제보를 접했을 때는 참개구리로 착각했으나 지난달 초순부터 집중관찰(울음소리, 수온, 활동영역과 형태 등)을 통해 금개구리가 살고 있음을 확인했다"며 "생태학적 가치가 큰 만큼 보전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내 금개구리 서식지는 충남 태안(두웅습지), 경기도 성남시(습지생태원), 세종시(장남평야), 충북 청원(연제방죽) 등 30여 곳으로 알려졌다. j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