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청, 주름개선제 ‘테라필’, 의료기기 임상시험 승인
식약청, 주름개선제 ‘테라필’, 의료기기 임상시험 승인
  • 임호섭 의약산업전문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08.05.13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세원셀론텍(대표이사 박헌강)은 최근 자사가 개발한 주름개선제 ‘테라필TheraFill’가 식약청으로부터 의료기기 임상시험계획을 승인받았다고 13일 밝혔다. 

‘테라필’은 첫 국산 콜라겐 필러(생체적합적 보충물질)로, 인체 피부조직과 가장 흡사한 돼지 콜라겐을 주성분으로 한 고순도 바이오콜라겐 원료라고 이 회사는 설명했다.

또 광우병 염려 및 피부반응검사의 번거로움 등 소 콜라겐 필러의 단점을 극복한 제품으로, 이미 미국 NAMSA로부터 생체 친화성 및 안전성에 대한 국제적인 검증을 받았다는 것.

RMS바이오연구소 장재덕 박사는 “테라필은 안면부의 가장 깊은 주름인 비구순주름의 유효성을 확인했다”며 “이는 안면부 전반에 대한 적응증 확대 가능성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주름개선제 ‘테라필’은 앞으로 가톨릭대학교 강남성모병원(성형외과 이종원 교수)과 가톨릭대학교 성가병원(성형외과 전영준 교수)에서 총 73명의 피험자를 대상으로 비구순주름(nasolabial fold, 팔자주름ㆍ코옆주름) 부위의 주름개선 유효성 및 안전성에 대한 임상을 실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