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제약, 거품염색 버블비 500만개 판매 … 김태원 모델계약 연장
동성제약, 거품염색 버블비 500만개 판매 … 김태원 모델계약 연장
  • 김소영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3.02.13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동성제약이 거품염색약 버블비 500만개를 판매하며 김태원과의 모델계약을 연장했다.

록커의 이미지를 고수하기 위해 흑색 장발을 유지해온 김태원이 허리까지 오는 긴 머리를 아이돌처럼 빨간색으로 물들였다. 동성제약의 거품염색약 버블비 모델인 김태원이 광고촬영을 위해 파격적인 헤어컬러에 도전한 것.

광고촬영 현장에서 김태원은 풍성하고 매끄러운 머리결의 빨간색 모발을 바람에 흩날리는 씬을 무리 없이 소화하여 촬영 스태프를 놀래켰다. 모발이 풍성하고 머릿결이 좋아야 하기 때문에 샴푸 광고를 찍는 웬만한 여성 모델도 잘 소화하기 힘든 씬이기 때문.

김태원은 “염모제 광고모델 계약을 하고 모발관리에 더 신경을 썼다”며 “평소 컬러염색을 잘 하지 않는데 막상 해보니 빨간색도 꽤 잘 어울리는 것 같다”고 만족스러워했다.

동성제약은 거품염색 버블비가 지난 한 해 500만개 판매를 돌파하며 김태원과 모델계약을 연장했다. 긴머리도 혼자 염색할 수 있는 버블비와 김태원의 장발이 매칭이 되는데다 김태원의 국민멘토로서의 이미지가 염모제 광고와 잘 맞았기 때문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김태원의 빨간머리는 3월부터 전파를 탈 버블비 광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동성제약은 양귀비, 훼미닌, 세븐에이트, 버블비 등 염모제 트렌드를 선도해온 회사로 최근 해외시장의 확대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미국, 캐나다, 중국, 일본, 대만, 태국, 베트남 등 18개국에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최근에는 중국의 동방 CJ홈쇼핑을 통해 방송된 염모제 ‘온화’가 첫 방송에서 매출목표 200%를 달성했으며 3번 방송 매진을 기록하고 있다.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 회사명 : 헬코미디어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10길 5 2층
      • 대표전화 : 02-364-2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순호
      • 제호 : 헬스코리아뉴스
      • 발행일 : 2007-01-01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17
      • 재등록일 : 2008-11-27
      • 발행인 : 임도이
      • 편집인 : 이순호
      • 헬스코리아뉴스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슬기 02-364-2002 webmaster@hkn24.com
      • Copyright © 2022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hkn24.com
      ND소프트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