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어린이 예방 접종률, 선진국보다 높다
조회수 : 3,534   |   등록일 : 2016-11-14 17:06:10
[헬스코리아뉴스 / 이동근 기자] 우리나라 영유아 백신 접종률이 첫돌 이전에 94.3%, 세살 이전에 88.3%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미국 등 선진국 보다 더 높은 수준이다.

질병관리본부는 14일, 2012년생 어린이가 생후 3년까지 예방접종한 전체 기록(예방접종정보시스템)을 바탕으로 연령별, 백신별, 지역별 예방접종률을 처음으로 발표했다.

연령시기별 예방접종률은 첫돌 이전(만0세, 4종백신 10회)은 94.3%, 만2세 이전(6종 13회)은 92.1%, 만3세 이전(7종 16회)은 88.3%로 각각나타났다. 백신별 예방접종률은 MMR이 97.7%, IPV 97.4%, Var는 97.3%, BCG 96.7%, HepB 96.3%, DTaP 95.6%, JE 92.5% 순이었다.

지역별 예방접종률은 만 3세 이전까지 접종률로 비교했을 때, 강원 92.0%, 대전 91.6%, 울산 91.2%의 순서로 높았고, 서울 86.8%, 부산 87.1%, 광주 87.3%은 다소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가별로 동일한 접종기준이 적용되고 있는, B형간염, DTap, IPV, MMR, 수두 등 5종 백신에 대한 접종률을 국가별로 비교한 결과, 우리나라 어린이의 백신별 완전접종률이 미국(90.9%), 호주(92.5%), 영국(3종백신 평균 95.0%) 등과 비교해 평균적으로 약 2~6%p 가량 높은 것으로 파악됐다. (아래 동영상의 인터뷰이는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관리과 박광숙 보건연구사)
댓글(0)
이름 :    비밀번호 :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