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관 전남대 교수, 빈곤아동에게 임플란트 후원
김수관 전남대 교수, 빈곤아동에게 임플란트 후원
  • 김만화 기자
  • 승인 2011.08.01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수관 교수(가운데)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무료 임플란트 시술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김수관 교수(전남대 치의학과)는 지난달 16일 빈곤가정 아동을 위한 임플란트 무료수술을 후원했다고 1일 밝혔다.

김 교수는 매년 자신의 호를 딴 ‘자평장학금’을 불우한 아동들에게 전달하고 있으며 초록우산(아동복지전문기관)의 보건의료지원사업에 해당되는 아동을 대상으로 무료 임플란트를 시술하고 있다.

그는 “임플란트 후원은 구강 치료를 도울 뿐 아니라 아이들의 마음 속에 희망을 심어주는 것”이라며 “앞으로 지속적인 후원사업을 통해 어린이들이 건강한 웃음을 찾을 수 있도록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전했다.

한편 김수관 교수는 올해 상반기 의료기기분야 신규과제 평가위원으로 활동했으며 2011년도 치과의사 예비시험 실시 심사작업에 참여하기도 했다. -실시간 치과전문지 덴탈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