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보트 "에이즈 약제 새로운 제형 개발 중"
애보트 "에이즈 약제 새로운 제형 개발 중"
  • 송연주 기자
  • 승인 2011.08.01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보트가 항HIV제 ‘칼레트라’(로피나비어/리토나비어)와 ‘노비르’(리토나비어)의 새로운 제형을 개발한다.

한국애보트는 1일 ‘노비르’의 새로운 분말제형과 3가지 HIV(에이즈 바이러스) 제제인 ‘로피나비어’, ‘리토나비어’, ‘3TC’(라미부딘)의 복합제형을 연구 중에 있다고 밝혔다.

노비르 분말제형은 제제를 더욱 편리하게 보관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며, 로피나비어, 리토나비어, 3TC 고정용량 복합제는 기존 HIV 제제를 하나로 묶어 환자가 하루에 복용해야 하는 정제의 수를 줄여주기 위한 것이다. 또 환자에게 비용 효과적인 치료 옵션이 될 수 있다고 애보트는 설명했다.

애보트는 이번 고정용량 복합제가 개발돼 승인될 경우, 또 다른 HIV 제제와 병용해 복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애보트 글로벌 약제 연구개발팀 감염 질환 부문 담당 부사장 스콧 브룬 박사는 “애보트의 HIV 연구 프로그램은 전세계 환자를 위해 효과적이고 품질이 우수한 HIV 제제를 계속해서 개발 제공한다는 애보트의 약속을 확인시켜주는 것으로, HIV 제형의 개선은 HIV 치료 목표가 환자의 생존에서 질환의 관리로 바뀌고 있기에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