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슨 강’의 헬스골프 <57>스윙궤도 키우는 ‘메디신 볼’
‘제이슨 강’의 헬스골프 <57>스윙궤도 키우는 ‘메디신 볼’
  • 제이슨 강
  • 승인 2011.05.31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큰 스윙궤도를 만들지 못하면 샷거리에서 손해를 볼 수밖에 없습니다. 스윙궤도가 작아지는 원인 중 하나가 바로 팔을 쭉 뻗지 못하기 때문이지요. 특히 몸통 회전이 잘 되지 않는 골퍼들은 무의식적으로 팔을 사용하게 되고, 이 때문에 백스윙이나 팔로스루에서 팔을 뻗어주지 못하는 현상이 나옵니다.

팔 제대로 뻗어 스윙궤도 커지게

팔을 제대로 뻗지 못하는 문제를 해결할 때 자주 사용하는 것이 메디신 볼(medicine ball) 연습입니다. 보통 2~4㎏ 정도로 일반 공보다 무거운 메디신 볼은 체조 훈련용으로 개발된 기구이지요. 의학적인 효과가 크다는 이유로 ‘메디신’이라는 이름이 붙었습니다. 이 볼은 스트레칭이나 복근 강화 훈련용으로 사용됩니다. 메디신 볼을 사용하면 팔을 쭉 뻗는 습관이 붙을 뿐만 아니라 체력 향상의 효과도 기대할 수 있습니다.

▲ 메디신 볼을 이용해 스윙 연습을 하면 볼의 무게 때문에 팔을 자연스럽게 펼 수 있고, 결과적으로 더 큰 스윙궤도를 얻게 된다.
메디신 볼을 들고 스윙을 해보면 볼의 무게 때문에 팔을 구부리는 게 더 힘들다는 것을 곧바로 느끼게 됩니다. 백스윙을 했다가 타깃 쪽으로 내밀 때 두 팔이 볼의 원심력에 의해 쫙 펴지게 되는 원리입니다. 메디신 볼이 없을 경우 볼이 담긴 연습장 볼 바구니, 물건이 들어 있는 가방 따위를 대신 사용해도 같은 효과를 얻을 수 있지요.

처음 연습을 하기 위해서는 벽을 등지고 셋업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엉덩이는 벽과 거의 붙어 있는 듯한 느낌으로 시작합니다. 어깨, 엉덩이, 무릎을 벽과 평행하게 유지하고 메디신 볼은 손바닥을 마주하듯이 잡아주세요.

그 다음 머리는 고정시키고 시선은 실제 골프 볼을 친다는 느낌으로 바닥을 바라봐야 합니다. 이 상태에서 어깨와 메디신 볼을 백스윙 하듯이 천천히 돌립니다. 오른팔이 뒤에 있는 벽과 마주칠 때까지 몸을 돌린 뒤 5초간 멈추세요. 이때 볼은 가슴 앞에 있어야 하며, 양 팔이 굽어 있으면 안 됩니다. 특히 오른팔이 굽어 있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다시 타깃 방향으로 메디신 볼과 몸 전체를 돌려 왼팔이 벽과 마주치도록 해보세요. 역시 메디신 볼은 가슴 앞에 있어야 하며 왼팔과 오른팔이 펴지도록 합니다. 이때 오른발 뒤꿈치가 너무 들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제이슨골프(주) 대표인 제이슨 강 프로는 미국 PGA Class A 멤버로 미 프로골프휘트니스협회 멤버이자 타이거우즈골프재단 지도자다. 조선일보, 월간중앙, 골프매거진, 골프다이제스트 등에 골프레슨 칼럼을 게재했고 SBS골프채널 레슨프로그램 진행자, 경일대학교 교수로도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