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혁, 루나 폭로 "하체 운동기구 나 120kg, 루나 320kg 밀어"
은혁, 루나 폭로 "하체 운동기구 나 120kg, 루나 320kg 밀어"
  • 박아영 기자
  • 승인 2011.03.24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SBS 강심장 방송캡처

슈퍼주니어 은혁이 에프엑스 루나가 괴력의 허벅지임을 폭로했다.

지난 22일 SBS ‘강심장’에 출연한 루나는 “마르고 키가 큰 다른 멤버들에 비해, 나는 유독 건강한 이미지로 ‘말근육’부터 시작해 ‘근육돌’로 알려졌다”며 말문을 열었다.

루나는 “특별히 운동을 많이 하지 않아도 몸에 근육이 잘 붙는다. 사진을 찍으면 근육이 너무 부각돼 가끔 상처 받을 때도 있다”며 “내 연관검색어는 말벅지, 웨인 루나다”라고 하소연했다.

함께 출연한 은혁은 루나의 다리 근육이 돋보인 사진을 공개하며 “루나와 같은 헬스장을 다니는데, 다리 힘으로 무거운 중량을 미는 하체 기구에서 나는 120kg을 간신히 밀었다. 그런데 루나는 320kg을 정말 가뿐하게 하더라”고 말해 출연진들은 웃겼다.

네티즌들은 “루나 건강미 보기 좋다” “그래도 예쁘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