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기 검찰 자수, 대마초 흡연 혐의 시인
박용기 검찰 자수, 대마초 흡연 혐의 시인
  • 박아영 기자
  • 승인 2011.02.09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박용기 미니홈피

대마초 혐의로 경찰에 자수한 'P'씨가 배우 박용기로 밝혀졌다.

지난 8일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는 대마초 흡연 혐의를 받은 뒤 잠적했던 박용기가 검찰에 자진 출두해 혐의에 대해 인정했다고 밝혔다.

최근 박용기는 개그맨 ‘전창걸의 대마초 흡연 리스트’ 중 한명으로 지목되며 출연 중이던 SBS 드라마 ‘아테나 : 전쟁의 여신’을 자진하차하고 잠적한 상태였다.

하지만 출국금지와 체포영장을 발부 등으로 압박을 받자 자수해 대마초 흡연 혐의를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씨는 현재 검찰 조사에서 최근 몇 차례 대마초를 흡연했다고 인정했으며 검찰은 오는 10일 깨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