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재협 불법선거 논란 배후세력 철저히 가려야
치재협 불법선거 논란 배후세력 철저히 가려야
  • 덴탈투데이
  • 승인 2011.02.09 11:2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8일에 치러질 대한치과기재협회장 선거를 앞두고, 불법선거 논란이 가열되고 있다. 이태훈 후보측(기호 2번)이 제기한 신규 회원들의 투표권 여부와 이들이 왜 갑자기 회원으로 가입했는지가 논란의 핵심이다.

이 후보측에 따르면, 치재협은 1월20일 열린 정기이사회에서 신규 회원사로 31개 기업이 가입했다.

이 후보측은 “투표일을 불과 한 달여 앞두고 가입한 신규 회원에게 투표권을 주는 것은 협회 규정에 어긋난다”며 지난 1일 이경재 선거관리위원장에게 신규회원에 대한 선거인 명부 삭제를 요청했다고 한다.

치재협 선관위가 향후 어떤 조치를 취할지 모르지만, 우리는 치재협의 이번 선거 과정을 지켜보면서, 치재협이라는 단체가 겨우 이 정도였나, 실망감을 감출 수 없다.

우선, 이 후보측 주장은 나름대로 설득력이 있다.

대한치과의사협회를 보더라도 투표 당해 연도에 가입한 대의원에게 곧바로 투표권을 주지는 않는다. 기업의 정기총회 참석권한도 다르지 않다. 회계연도가 1월1일부터 12월31일인 경우, 12월31일 현재 주식을 보유한 주주에 대해 다음해 정기총회 투표권을 부여한다. 이것은 굳이 정관이 아니더라도 정부기관를 포함한 모든 기관과 단체에서 상식처럼 통하는 관행이다.

하물며, 투표일을 불과 28일 앞두고 가입한 회원들에게 투표권을 준다는 것이 가당키나 한 것인지 의문이 아닐 수 없다.  이는 치재협이 얼마나 폐쇄적이고 비민주적으로 운영되는지를 스스로 폭로하는 것에 다름 아니다. 

더욱이 치재협 정관 31조는 “본회의 회계연도는 정부의 회계연도(1월1일~12월31일)에 준하며, 익년도의 사업계획과 세입세출 예산은 매 회계연도 개시 1개월 전까지 편성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원래 생떼를 쓰는 집단이나 사람은 상식이 통하지 않는 법이니, 굳이 이런 정관이 왜 필요하겠는가?

어떤 조직이든 비민주적 운영은 결국 화를 부르게 마련이다. 회원간 반목과 대립, 갈등으로 발전을 담보할 수 없으며, 국민들로부터 신뢰도 얻을 수 없다.

무엇보다 31개 기업이 선거를 코앞에 두고 왜 무더기로 회원에 가입했는지가 투명하게 밝혀져야 한다.

이태훈 후보 측은 “투표 후 31표 이하의 표차로 당선이 좌지우지됐을 경우 심각한 상황을 초래할 수 있다”며 “지금까지 선거를 앞두고 이렇게 많은 업체가 한꺼번에 신규등록한 적이 없으며, 이는 고의성 논란의 소지가 있다”고 주장했다.

이 후보 측은 특히 올해 회비 미납으로 제명당한 15명의 회원을 거론하면서 “2년 동안 회비를 미납한 경우 회원 자격이 정지될 수 있지만, 관행상 공문 발송 후 탈퇴 여부를 확인하는 전화를 한다. 하지만 이번에는 제명당한 사람들이 확인 전화를 받지 못했다고 털어놨는데, 절차적인 하자는 없으나 관행상 있을 법한 전화 한 통화 걸지 않은 점에 고의성이 느껴진다”고 말했다.

이 후보측은 회원 가입 절차와 관련해 이사회 승인의 형평성에 대해서도 문제를 제기했다. 한국에 지사 설립 문제를 두고 신흥과 갈등을 겪었던 시로나코리아의 경우 3개월째 협회 가입 승인이 미뤄지고 있는 반면, 올해 새롭게 등록된 31개 업체 중 최소 7개 업체 이상이 신흥 관련 업체라는 것이다.

이 후보측은 더 놀라운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치재협이 이들 31개 업체에 입회비와 6개월 회비를 선납해주는 조건으로 가입을 제안한 정황적 근거가 있다”며 “이같은 제안을 받고 거절의사를 밝힌 8명의 증인이 있다”는 것이다.

만약 이같은 주장이 사실이라면, 이번 치재협 선거는 향후 심각하고 중대한 사태로 번질 수 있다.

우리는 치재협 선관위가 회원들의 권익과 치재업계의 발전을 위해 이번 선거를 공정하고 투명하게 관리해 주기를 바란다.

아울러 31개 신규 회원사의 집단가입에 배후세력이 있었는지 여부도 철저히 조사해 회원들이 가지고 있는 의혹을 명쾌하게 해소해 주기를 기대한다. -실시간 치과전문지 덴탈투데이-

 

[관련 기사]

-. 치재협 회장, 투표도 전에 불법 선거 논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공정 2011-02-16 12:29:49
공정한 투표 부탁드려요,..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