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천재테란' 이윤열 스타2 전향 선언
스타 '천재테란' 이윤열 스타2 전향 선언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0.09.17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윤열 선수 (출처/위메이드폭스 캡쳐)
‘천재테란’ 이윤열 선수가 스타1에서 스타2로 방향을 틀었다.

스타크래프트1 프로게이머 이윤열 선수는 지난 8월 소속사와 계약이 종료되면서 스타크래프트2로 전향을 선언하고 독립 활동에 돌입했다.

소속사 ‘위메이드 폭스’는 이 선수와 재계약을 원했지만, 선수 본인이 확고한 전향의사를 밝혀 이 같이 결정된 것.

이윤열 선수는 소속사 ‘위메이드 폭스’와 지난 2007년 계약해 최대 7억 5000만원의 연봉을 받아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윤열 선수의 스타2 전향선언 이후 첫 공식대회는 다음 달 열리는 글로벌 스타2리그(GSL) 2차 시즌이 될 것으로 보인다.

GSL에 출전이 예상되는 스타1 프로게이머 출신 선수는 이윤열, 박성준, 장민철 등이다.

한편 이윤열 선수는 스타크래프트 리그 최초의 그랜드슬램 달성과 골든마우스(스타리그 3회 우승) 최초 수상 등 화려한 수상 경력을 가진 대표적 프로게이머다. -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